속보
VIP
통합검색

코오롱티슈진, IWOAI에서 인보사 '근본적 치료제' 도약 가능성 발표

머니투데이
  • 안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7.04 10:27
  • 글자크기조절
노문종 코오롱티슈진 대표이사가 IWOAI 발표 세션에서  TG-C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제공=코오롱티슈진
노문종 코오롱티슈진 대표이사가 IWOAI 발표 세션에서 TG-C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제공=코오롱티슈진
코오롱티슈진 (8,570원 0.00%)은 지난달 28일(현지시간)부터 나흘간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글로벌 골관절염 관련 학회 'IWOAI (International Workshop on Osteoarthritis Imaging, 이하 'IWOAI')'에 참가해 TG-C(인보사)가 골관절염의 '근본적 치료제'(Disease-modifying osteoarthritis drug, DMOAD)로 도약할 가능성에 대한 임상 내용을 발표했다고 4일 밝혔다.

2007년부터 16년째 매년 개최되고 있는 IWOAI 학회는 골관절염 치료의 측정지표로서 MRI, X-ray 등 '이미징(Imaging)' 데이터의 학술적 의미를 분석하고 토론하는 권위있는 글로벌 학회다.

코오롱티슈진은 이번 학회에 글로벌 제약사인 아스트라제네카, 사노피, 파시라, 노바티스 등과 함께 스폰서 자격으로 참가했다. 코오롱티슈진은 발표 세션에 직접 참가해 'DMOAD 관련 대규모 임상 연구에 대한 업데이트' 라는 주제로 DMOAD를 목표로 진행중인 임상 개발에 대한 내용을 발표했다. 이는 골관절염 임상을 진행중인 산업계에서는 유일한 발표 사례다. 해당 세션에서 코오롱티슈진은 임상 2상시험의 결과와 더불어 TG-C의 DMOAD 의약품 가능성과 그 평가지표로서 MRI의 중요성에 대한 내용을 강조했다.

한성수 코오롱티슈진 대표는 "골관절염의 근본적인 치료제인 DMOAD 개발을 위해서 그 효용성을 확인할 수 있는 MRI 데이터의 활용은 이제 필수적"이라며, "코오롱티슈진은 美 FDA로부터 TG-C가 DMOAD로 인정 받기 위한 모든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이를 위해 현재 진행중인 임상3상 단계에서도 MRI와 같은 이미징 데이터를 적극적으로 확보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코오롱티슈진의 TG-C는 세계 최초 무릎 골관절염 세포유전자치료제인 혁신신약(First-in-class)이다. 코오롱티슈진은 현재 미국, 유럽, 남미 등의 지역에 대해 TG-C의 개발 및 판매에 대한 모든 권리를 보유하고 있으며, 아시아 및 아프리카 특정지역은 코오롱생명과학이 담당하고 있다. TG-C의 미국 임상 3상은 미국 시민 1020명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대규모 임상으로 2023년 말 환자투약 완료를 목표로 진행중이다. 현재까지 DMOAD를 획득한 골관절염 치료제는 없는 상황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더는 못 버텨" 영끌족의 최후…아파트 경매 49% '급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