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손예진, 파리 발렌티노 오트 쿠튀르 패션쇼서 우아한 스타일 뽐내

로피시엘 옴므
  • 로피시엘=박영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7.08 19:18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발렌티노(VALENTINO)
/사진제공=발렌티노(VALENTINO)
이탈리안 럭셔리 브랜드 메종 발렌티노(VALENTINO)의 앰버서더 손예진이 프랑스 샹티이 성에서 열린 2023년 가을/겨울 오트 쿠튀르 발렌티노 '샤또' (Valentino 'Un Chateau') 컬렉션 패션쇼에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손예진은 포멀하면서도 우아함이 느껴지는 스타일로 등장했다. 지난 3월 공개된 2023년 가을/겨울 '발렌티노 블랙 타이' 컬렉션 룩과 블랙 타이 컬렉션에서 공개한 '발렌타이(ValenTie)'로 시크한 포인트를 줬다.

특히, 블랙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V로고(브이로고) 시그니처가 톤온톤으로 장식된 발렌티노 가라바니 브이슬링 백을 매치하며 세련된 스타일을 완성한 손예진은 변함없이 압도적인 미모로 글로벌 패션계의 이목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특히, 손예진은 발렌티노의 앰버서더로서 처음으로 컬렉션에 참석하며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는 후문이다. 오랜만의 공식 석상인 공항패션에 이어 패션쇼장 등장, 쇼 종료까지 뜨거운 취재 열기와 관심을 이끌어내며 글로벌한 인기와 영향력을 실감하게 했다.

한편, 2023 가을/겨울 오트 쿠튀르 '샤또' 컬렉션을 통해 발렌티노는 단순한 고성이 아니라 모든 사람을 위한 공간으로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피엘파올로 피춀리의 새로운 평등과 아름다움, 독특함, 자유를 기념하는 장소로서 이야기하고자 했다.

비즈 장식이 더해진 데님 팬츠부터 드레스로 변신한 티셔츠까지 일상적인 것에 소중함을 부여하고, 그 아름다움을 기념하며 평등을 추구하는 것이 이번 컬렉션의 특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골목마다 소변·담배꽁초…용산 주민 "집회, 이 악물고 참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