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석경에이티, 제3공장에 122억원 신규 투자 결정 "2025년 본격 양산"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7.21 15:12
  • 글자크기조절
나노기술 전문기업 석경에이티 (51,500원 ▼1,700 -3.20%)가 이사회를 열고 전북 김제자유무역단지에 마련할 제3공장 관련 신규시설 투자 안건을 결의했다고 21일 공시했다. 총 투자금액은 122억원으로 자기자본 대비 41.06% 수준이다. 투자기간은 2024년 8월 31일까지다.

회사는 "김제 자유무역지역 내 제3공장 생산기반시설을 마련해 기존 제품의 생산능력을 확대하고, 신제품으로 추진하고 있는 전고체전지용 고체전해질 소재 및 TIM용 열전도성 소재의 생산시설을 마련해 경쟁력을 제고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밝혔다.

앞서 석경에이티는 전라북도, 김제시와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총 3만1078㎡(약 9400평) 규모의 부지를 활용해 제3공장을 짓는다고 발표한 바 있다. 회사는 현금성 자산을 충분히 보유하고 있어 투자금액 확보에도 무리가 없다는 설명이다. 또 해당 광역 및 지방자치단체와 다양한 논의를 통해 지역경제 발전을 위한 노력과 함께 정부의 투자 인센티브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석경에이티는 올해부터 전고체전지용 고체전해질 소재와 TIM(Thermal Interface Materials)용 열전도성 소재를 전략적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앞서 기존 황화물계에 비해 전도성, 안전성, 경제성이 뛰어난 붕산화물계 전고체전지용 고체전해질 개발을 공식 선언했다. TIM용 방열소재도 유수의 기업과 테스트 및 증량 계획을 거쳐 납품 프로세스 논의를 본격화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건축비 52억원, 생산설비 70억원이 투입될 제3공장은 내년 상반기까지 시범생산라인(pilot line)을 구축하고, 고객평가 단계를 거쳐 2025년 하반기부터 본격적인 양산에 들어갈 수 있을 것"이라며, "전고체전지용 고체전해질의 경우 이미 관련 특허를 6종 출원해 기술 진입장벽 높이기에 나서는 등 지식재산권 부문에서도 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2500선 아슬아슬…외인·기관 매도에 밀린 韓증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