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AI 번역 신흥강자 '딥엘', 유료 서비스 출시…데이터 보안↑

머니투데이
  • 윤지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8.17 09:22
  • 글자크기조절
/사진=딥엘
글로벌 번역기 '딥엘'(DeepL)이 한국어를 30개 이상 언어로 번역할 수 있는 유료 구독 서비스 '딥엘 프로'(DeepL Pro)를 국내에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딥엘은 고성능 AI 기술을 기반으로 뉘앙스와 산업별 용어를 고려해 문맥에 맞는 자연스러운 번역을 제공한다. 딥엘 프로는 여기에 △무제한 번역 △원본 파일 형식 그대로 대용량 문서파일 번역 △데이터 보안 △효율적인 팀 관리 △API 앱·웹사이트 통합 등의 기능을 더했다.


딥엘 프로 구독 서비스는 △스타터 △어드밴스드 △얼티밋 3가지로 나뉜다. 비즈니스 및 팀 구독은 여러명이 사용할 수 있다. 모든 사용자엔 매월 대용량 파일(얼티밋 기준 최대 20MB)과 추가 문서 번역(얼티밋 기준 월 최대 100건)을 제공한다. 모든 텍스트가 번역 후 삭제되는 등 데이터 보안을 강화했다.

야렉 쿠틸로브스키 딥엘 CEO는 "딥엘 프로의 한국 시장 진출은 현지 고객에게 최상의 커뮤니케이션 툴을 제공하기 위한 다음 단계"라며 "한국 기업의 커뮤니케이션 강화 및 새로운 시장 및 고객에 다가갈 수 있도록 지원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딥엘은 독일 기업으로 2017년 AI와 딥러닝 기반의 고급 신경망 기계번역 서비스를 출시했다. 지난 1월 한국어 서비스를 추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6일 근무·희망퇴직 칼바람…'리스크 시대' 기업들 비상경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