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네이처모빌리티, 초소형 전기차 관련 산학연 MOU 체결

머니투데이
  • 이두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20 16:10
  • 글자크기조절
(사진 왼쪽부터)네이처모빌리티 이주상 대표, KAIST 친환경스마트자동차연구센터 장기태 센터장, JIBS 이용탁 대표, JDC 양영철 이사장, 한라산렌트카 강동훈 대표가 초소형 전기차 '쎄보' 앞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 중이다/사진제공=네이처모빌리티
(사진 왼쪽부터)네이처모빌리티 이주상 대표, KAIST 친환경스마트자동차연구센터 장기태 센터장, JIBS 이용탁 대표, JDC 양영철 이사장, 한라산렌트카 강동훈 대표가 초소형 전기차 '쎄보' 앞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 중이다/사진제공=네이처모빌리티
네이처모빌리티가 최근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제주방송(JIBS), 한국과학기술원(KAIST), 한라산렌트카와 초소형 전기차 서비스를 위한 산학연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네이처모빌리티에 따르면 제주는 2023년 자동차 등록 대수 70만대를 돌파한 지역이다. 승용차와 택시 수송 분담률은 63.5%로 전국 최고 수준인 만큼 교통 혼잡 문제가 심각하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트램, 자전거 도로, 도심항공교통(UAM) 등 다양한 솔루션을 검토 중이다.

이번 MOU에 참여한 5개 기관은 제주 교통 문제 해소를 목표로 초소형 전기차 관련 인프라, 기술 연계, 자문 등의 협력을 진행할 계획이다.

네이처모빌리티는 2018년 설립된 제주 기반 스타트업이다. 글로벌 모빌리티 중개 플랫폼 '찜카'를 통해 글로벌 360개 공급사와 제휴를 맺고 렌터카, 항공, 기차, 택시, 카셰어링 등 7종의 모빌리티 예약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2022년부터 전기차 유통업을 시작해 올해 매출액 200억원을 달성한 바 있다.

또 2022년부터 '초소형 전기차 카셰어링을 기반으로 다양한 이동 수단을 이용할 수 있는 다수단 교통체계 연계 통합 이동 서비스 모델 개발 및 운영'을 목표로 하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초소형 전기차 산업 및 서비스 육성 실증 지원 사업'에 참여 중이다. 이번 MOU를 통해 PoC(실증) 수준에 그치지 않고 실제 현실을 반영한 프로젝트 성과를 도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주상 네이처모빌리티 대표는 "이번 MOU를 통해 경제적이고 효율적인 방향으로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이 확대되고, 초소형 전기차에 대한 소비자 인식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그렇게 된다면 관광산업에서 제주가 차지하는 비중이 큰 만큼 자동차, 렌터카 및 카셰어링 산업 전체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삼성반도체 8만 출근길 막혔는데…국토부·경찰 핑퐁게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