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리창 중국 총리, 이재용 회장 만나 "삼성 등 중국 투자·협력 확대 환영"

머니투데이
  • 유선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736
  • 2024.05.26 21:06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가 26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윤석열 대통령과 회담을 하고 있다. 2024.05.26. [email protected] /사진=전신
리창 중국 총리가 26일 서울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만나 대중국 투자 확대를 강조했다.

26일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한일중 정상회담 참석차 서울을 방문 중인 리 총리는 이날 이 회장과 만나 "삼성의 대중국 협력은 한중 양국의 상호 이익과 협력 발전의 생생한 축소판"이라고 말했다.


리 총리는 "양국의 지속적인 경제 발전과 신흥 산업의 출현으로 협력의 전망은 점점 더 넓어질 것"이라며 "양국 기업이 첨단 제조와 디지털 경제, 인공지능(AI), 친환경 개발, 바이오 의약품 등 새로운 분야에 대한 협력 잠재력을 깊이 발굴하길 바란다"고 했다.

그는 "외국 기업은 중국 발전에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힘"이라며 "우리는 꾸준히 제도적 개방을 추진하고, 시장 접근을 더욱 확대하고, 기업의 우려와 요구를 적극적으로 해결하고, 더 나은 사업 환경을 제공하고, 더 많은 외국 기업이 더 안심하고 중국에 투자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리 총리는 또 "삼성 등 한국 기업이 중국에 대한 투자·협력을 계속 확대하고 중국의 새로운 발전으로 인한 새로운 기회를 더 많이 공유하는 것을 환영한다"고 말했다.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이 회장은 삼성의 대중국 투자 협력 상황을 설명하며 "삼성은 중국에서의 발전을 견지하고 중국인이 좋아하는 기업이 되고 한중 상호 이익 협력에 계속 공헌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 350만원 상납, 배민만 돈 번다"…손에 쥐는 돈은 겨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