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코스피 사들인 외인들…미국 비농업 고용·FOMC 촉각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051
  • 2024.06.07 16:01
  • 글자크기조절

내일의 전략

[서울=뉴시스] 김혜진 기자 = 코스피가 전 거래일(2689.50)보다 28.75포인트(1.07%) 오른 2718.25에 장을 시작한 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KB국민은행 스마트딜링룸에서 딜러가 업무를 보고 있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850.75)보다 5.42포인트(0.64%) 상승한 856.17에 거래를 시작했다.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1373.0원)보다 5.5원 내린 1367.5원에 출발했다. 2024.06.07. jini@newsis.com /사진=김혜진
[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스마트딜링룸에서 직원이 업무를 보고 있다. 코스피가 전 거래일 대비 33.17포인트(1.23%) 오른 2722.67에 마감했다. 원달러 환율은 7.7원 내린 1365.3원으로, 코스닥지수는 15.43포인트(1.81%) 상승한 866.18에 거래를 마감했다. 2024.06.07. [email protected] /사진=권창회
7일 코스피지수가 외국인 매수세에 힘입어 상승 마감했다. 이르면 오는 9월로 예상되는 미국의 금리 인하를 뒷받침할 추가적 재료가 있을지 투자자들은 주목하고 있다. 최근 발표된 미국의 4월 구인 건수가 둔화하면서 미국의 금리인하 전망이 힘을 받았다.

미국의 5월 비농업 고용지표,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가 앞으로 주목해야할 주요 경제 일정으로 꼽힌다.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33.17포인트(1.23%) 오른 2722.67에 마감했다. 투자자별로 개인이 4683억원 순매도한 반면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865억원, 1583억원 순매수했다

SK하이닉스 (230,000원 ▼3,000 -1.29%)가 7% 급등한 20만7500원에 마감했다.

금융업종이 2% 넘게 올랐다. 음식료업 전기전자 보험업종이 각각 1% 올랐다. 현대차 (268,500원 ▼3,000 -1.10%), POSCO홀딩스 (386,000원 ▼6,000 -1.53%), KB금융 (85,700원 ▼1,300 -1.49%) 등 다른 대형주들도 대체로 올랐다.


다만 삼성전자 (86,700원 ▲2,300 +2.73%)는 약보합권이었고 삼성바이오로직스 (819,000원 ▼4,000 -0.49%)는 내렸다.

코스닥지수는 15.43포인트(1.81%) 상승한 866.18에 마쳤다. 투자자별로 개인과 기관이 각각 3036억원, 366억원 순매도했다. 외국인은 3255억원 슌매수했다.
[서울=뉴시스] 김혜진 기자 = 코스피가 전 거래일(2689.50)보다 28.75포인트(1.07%) 오른 2718.25에 장을 시작한 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KB국민은행 스마트딜링룸에서 딜러가 업무를 보고 있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850.75)보다 5.42포인트(0.64%) 상승한 856.17에 거래를 시작했다.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1373.0원)보다 5.5원 내린 1367.5원에 출발했다. 2024.06.07. jini@newsis.com /사진=김혜진
[서울=뉴시스] 김혜진 기자 = 코스피가 전 거래일(2689.50)보다 28.75포인트(1.07%) 오른 2718.25에 장을 시작한 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KB국민은행 스마트딜링룸에서 딜러가 업무를 보고 있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850.75)보다 5.42포인트(0.64%) 상승한 856.17에 거래를 시작했다.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1373.0원)보다 5.5원 내린 1367.5원에 출발했다. 2024.06.07. [email protected] /사진=김혜진
전기전자업종이 5% 넘게 올랐다. 기타서비스, 비금속, 금융업종도 각각 4% 넘게 뛰었다.

알테오젠 (278,500원 ▲6,000 +2.20%)이 13% 올랐다. 에코프로비엠 (194,400원 ▼1,300 -0.66%), 에코프로 (103,000원 ▲1,600 +1.58%), 삼천당제약 (198,000원 ▼1,000 -0.50%) 등도 올랐다. 다만 엔켐 (193,800원 ▼9,200 -4.53%), HPSP (41,300원 ▼1,050 -2.48%)는 내렸다.

최근 미국 노동부의 구인·이직보고서(JOLTS) 발표에 따르면 지난 4월 미국의 구인 건수는 805만9000건으로 집계됐다.

2021년 2월 이후 3년 2개월 만에 최저치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가 금리를 낮출 것이란 기대감이 힘을 받았다.고용 지표가 부진해진 것이 경기 둔화를 시사한다는 관점에서다.

시장에선 미국이 빠르면 오는 9월 기준금리를 낮출 것이란 관측이 제기됐다.

다만 6월 FOMC에선 금리를 동결하는 게 거의 확실시된다. 반면 최근 캐나다 중앙은행, 유럽 중앙은행은 각각 0.25%포인트씩 기준금리를 낮췄다.

이재원 신한투자증권 연구원은 "코스피는 휴장 기간의 금리 하락과 함께 신고가를 경신한 세계 주식시장과 키맞추기를 했다"며 "외국인 자금이 대규모로 유입됐다"고 말했다.

한국 시간으로 이날 밤 미국의 5월 비농업 고용지수가 발표된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시장 참가자들은 올해 2회 금리인하를 기대 중이나, 다음주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에서 발표될 점도표가 시장의 기대를 얼마나 충족시킬지가 관건"이라며 "오늘 밤 발표될 미국 정부 고용지표를 기다리는 관망세가 존재한다"고 했다.

원/달러 환율은 7.7원 내린 1365.3원에 마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년째 "10만전자 간다"… 삼전 반등에도 '희망고문' 우려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