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머니투데이

삼육대 김성운 교수, 미술작품 치유기능 AI 특허출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삼육대 김성운 교수, 미술작품 치유기능 AI 특허출원

머니투데이
  • 문수빈 기자
  • 2018.01.08 11:3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삼육대학교는 최근 김성운 아트앤디자인학과 교수가 미술작품의 치유기능을 인공지능(AI)을 통해 과학적으로 증명해내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8일 밝혔다.

김 교수는 응용소프트웨어 개발업체 오픈버스와 '스트레스 치유 이미지 관리 시스템 및 방법'을 공동 발명해 최근 특허청에 출원했다.

첨단 인공지능을 적용한 이 기술은 예술 작품을 보고 나타나는 평균 뇌파 정보를 데이터베이스화하고, 이 중 스트레스 치유 기능을 갖는 유사한 뇌파 정보를 별도로 관리해 그 효과를 측정하고 검증하는 방법이다.

치유 이미지 뇌파 정보 추출과 관리는 △뇌파측정기와 연동한 VR이나 육안으로 보는 단계 △뇌파 정보 DB △선택단계 △분류단계 △관리서버 △치유이미지 DB △단말기 송신 단계 등을 거쳐 이뤄진다.

김성운 교수는 바이오센서연구소와 함께 향후 이 기술을 질병진단, 신경치료, 치매치료, IQ증진으로까지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김 교수는 "4차 산업혁명시대 인공지능 기술을 융합한 이 기술은 신규성, 진보성, 독특성 등 특허 요건을 충족한다"며 "앞으로 그림·도형·색상 같은 미술적 요소와 뇌파 DB, 인공지능 등 신기술을 융합하여 부작용을 줄일 수 있는 획기적인 대체의학으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삼육대 김성운 교수, 미술작품 치유기능 AI 특허출원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3/22~)
제5회 MT청년금융대상 (2/25~3/17)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