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53.79 670.39 1126.50
보합 21.97 보합 14.94 ▲6.7
-1.06% -2.18% +0.60%
양악수술배너 (11/12)대한민국법무대상 (12/03~)
블록체인 가상화폐

최종구 "한국GM, 국내서 계속 생산 의지는 확실"

"한국GM 실사, 무난히 진행될 것...제기된 의문들 충분히 파악할 것"

머니투데이 김진형 기자 |입력 : 2018.03.14 11:33
폰트크기
기사공유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14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합동 브리핑실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어 금융혁신 추진실적과 계획, 기업 구조조정 등의 현안을 설명하고 기자들의 질문에 답했다./사진제공=금융위원회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14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합동 브리핑실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어 금융혁신 추진실적과 계획, 기업 구조조정 등의 현안을 설명하고 기자들의 질문에 답했다./사진제공=금융위원회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한국GM이 국내에서 계속 생산활동을 하고자 하는 의지는 확실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협상은 핑계이고 청산을 준비하고 있는게 아니냐는 일부의 의심과는 다른 판단이다. 이날부터 시작된 한국GM의 실사는 무난히 잘 진행될 것으로 전망했다.

최 위원장은 14일 금융위 출입기자 간담회에서 "정부와 산업은행과의 대화를 통해서 (파악한 결과) 한국GM이 국내에서 생산활동을 계속하고자 하는 의지는 상당히 강하다"고 말했다.

최 위원장은 "GM이 추가 투자를 해서 오랫동안 지속적으로 경영을 하기 위해서는 GM이 우리측에 바라는 바가 어느 정도 충족되느냐도 상당한 영향을 주고 반대로 산업은행 등의 지원을 어느 정도 해 줄 수 있느냐 역시 한국GM이 얼마나 오랫동안 적극적으로 생산활동을 할 수 있을지에 대한 구체적인 계획과 관련돼 있다"며 "이 두가지가 서로 협의가 돼야 한다"고 밝혔다.

최 위원장은 이어 오늘부터 시작된 한국GM에 대한 실사와 관련, "기간에 쫓겨서 필요한 부분을 못보는 상황은 오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실사기간, 실사의 범위와 내용 등에 대해 구체적인 합의가 되지 않은 상태에서 실사를 시작했지만 그동안 제기된 여러가지 의문들, 경영이 왜 이렇게 됐는지에 대한 원인이 충분히 파악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특히 "한국GM이 장기 지속경영이 가능하겠느냐에 초점을 두고 실사를 해야 한다는 점에는 (양측이) 이견이 없다"며 "큰 목표를 달성해 나가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 하고 있기 때문에 (합의되지 못한 부분들은) 무난히 해결되면서 실사가 이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논란이 되고 있는 한국GM의 매출원가율에 대해선 "매출원가율은 원가가 높아서 높아지기도 하지만 매출이 높아지면 원가율이 떨어진다"며 "매출원가율 자체가 얼마라야 된다는 목표보다는 GM의 생산과 매출이 제대로 되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