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5G 시장 선점"…정부, 첫 5G+ 전략산업 간담회 개최

머니투데이
  • 김주현 기자
  • 2019.04.24 16: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5차례 걸쳐 15대 전략 산업 분야 릴레이 간담회…분야별 책임관·PM 지정

image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24일 VR‧AR(증강·가상현실) 디바이스와 실감콘텐츠 분야를 시작으로 5G+ 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민관 간담회를 개최했다.

5G+ 10대 핵심산업은 △네크워크 장비 △차세대 스마트폰 △AR.VR 서비스 △웨어러블 디바이스 △지능형 CCTV △드론 △커넥티드 로봇 △5G V2X △정보보안 △엣지컴퓨팅 등이다. 5대 핵심서비스로는 △실감콘텐츠 △스마트공장 △자율주행차 △스마트시티 △디지털 헬스케어 등이 있다.

민원기 과기정통부 제2차관이 주재한 이번 첫 간담회에선 글로벌 대표 5G 콘텐츠 육성을 위해 실감콘텐츠 활성화 방안을 주로 논의했다. VR·AR과 홀로그램 등 실감콘텐츠 분야는 5G 초기시장의 빠른 성장을 주도하는 핵심 분야다.

과기정통부는 15대 전략산업 분야 간담회를 5차례에 걸쳐 순차적으로 개최할 계획이다. 5G 포럼과 분야별 협의체, 협.단체 등 상시적인 의견 수렴 채널도 가동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는 또 5G+ 전략산업 육성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분야별 책임관과 PM(프로젝트매니저)을 지정했다. 책임관과 PM은 산학연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5G 기반 신산업 창출을 목표로 신규과제 발굴을 주도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는 5G+ 전략의 범국가적 추진을 위한 민관 함동의 5G+ 전략위원회와 실무위원회도 구성한다.

민원기 제2차관은 "글로벌 5G 시장 선점을 위한 총성없는 전쟁이 이미 시작된 만큼 가장 앞서 국가적 전략을 추진하기 위해 민·관의 긴밀한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점"이라며 "5G+ 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분야별 구체적 목표와 이행방안 마련, 민간의 애로사항 해결에 속도를 내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14~)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