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어렵지 않던데요?"…실험으로 만난 수소세계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2019.06.19 17:2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수소엑스포]과학창의재단, 수소로켓 실험부스·현대 모토스튜디오 자율차 체험부스 운영

image
 국회수소경제포럼 주최, 머니투데이·국가기술표준원·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 공동 주관 '2019 대한민국 수소엑스포' 첫 날인 19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관에 위치한 한국과학창의재단 부스에서 미니 수소로켓 실험이 진행되고 있다./사진=김창현 기자
#'뿅!' 전시장 한쪽에서 난작은 폭발음(?)에 관람객들의 이목이 쏠렸다. 19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수소엑스포 한국과학창의재단 부스에서 '수소만들기' 실험 중 발생한 소음이었다. 아이들 소꿉놀이만큼 간단한 장비들로 수소를 만들어내는 실험에 중장년 관람객들도 부스에서 눈을 떼지 못했다.

한국과학창의재단은 이날 수소엑스포 전시장 부스에서 △수소의 물리·화학 특성 실험 △수소연료전지 효율성 체험 △수소로켓 실험 △생활 속 화학실험 등 4가지 실험을 진행했다.

관심이 가장 집중된 실험은 수소로켓과 생활 속 실험이었다. 전국과학교사협회 소속 퇴직교사 전석천 씨와 김옥자 씨는 수소·산소기체를 활용해 손가락 사이즈의 소형로켓을 날리는 실험과 식초에 마그네슘 조각(쿠킹호일로 대체 가능)을 넣어 수소를 만드는 실험을 진행했다.

수소 로켓 실험은 수소·산소가 작은 스파크에도 터지는 반응을 이용한 실험이었다. 실험방법도 간단했다. 물을 전기분해해 발생한 수소와 산소를 길쭉한 골무 형태의 실험관에 모으면 준비가 끝났다. 전 씨가 점화기로 작은 스파크를 발생시키자 로켓 속에 포집된 산소와 수소가 가볍게 터졌다. 이와함께 로켓은 행사장 천장까지 날아갔다. 7살짜리 아이와 함께 실험을 관람한 한 어머니는 손뼉을 치며 아이보다 더 즐거워했다.

바로 옆에서는 김 씨가 식초를 담은 시험관에 마그네슘 조각(쿠킹호일로 대체 가능)을 넣고 수소를 발생시키는 실험을 진행했다. 화학반응으로 수소가 발생했고 공기보다 가벼운 성질 덕분에 수소는 빨대로 연결한 위쪽 또다른 시험관으로 모였다. 김 씨는 그대로 포집한 수소를 양초 위에 가져다 댔다. 가벼운 폭발음과 함께 포집한 수소가 터졌고 실험관 속에는 물(H2O)만 남았다.

김 씨는 "생활 속에서 손쉽게 접할수 있는 물질로 수소 관련 화학실험을 할 수 있도록 한 것"이라며 "수소화학산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친근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돕는 실험"이라고 설명했다.

 국회수소경제포럼 주최, 머니투데이·국가기술표준원·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 공동 주관 '2019 대한민국 수소엑스포' 개막날인 19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관 현대 모터스튜디오 키즈워크샵 부스에서 아이들이 넥쏘 자율주행 자동차를 만들고 있다./사진=김창현 기자
 국회수소경제포럼 주최, 머니투데이·국가기술표준원·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 공동 주관 '2019 대한민국 수소엑스포' 개막날인 19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관 현대 모터스튜디오 키즈워크샵 부스에서 아이들이 넥쏘 자율주행 자동차를 만들고 있다./사진=김창현 기자
한편 이날 열린 수소엑스포에는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실험부스 외에도 현대 모토스튜디오의 체험 프로그램 등이 마련됐다. 모토 스튜디오 행사에서는 '모형 넥쏘 자율주행차' DIY 만들기 체험 등이 진행됐다. 스스로 직접 자동차를 만들고 미래 자동차 기술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마련된 취지다.

현대 모토스튜디오 관계자는 "수소전기 자율주행차의 구조를 이해하고 미래 자동차에 대한 상상력을 길러주기 위해 마련되는 행사"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금융스낵컬처공모전(6/26~8/11)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