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관악구 뉴서울아파트, 개나리·열망 연립주택 통합 재건축

머니투데이
  • 유엄식 기자
  • 2019.06.20 09: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3개 단지 통합 최고 16층, 328가구 건립 예정

image
사업 위치도. /사진제공=서울시
서울 관악구 739번지 일대 노후 단지인 뉴서울아파트와 개나리‧열망 연립주택 등 3곳이 하나의 정비구역으로 통합돼 재건축을 진행한다.

서울시는 지난 19일 개최한 제9차 도시게획위원회에서 이 같은 내용의 정비계획 수립안이 수정가결됐다고 20일 밝혔다.

해당 3개 단지는 준공 후 33년이 지난 노후 단지로 재건축 필요성이 제기됐다. 서울시는 현장소위원회 자문 및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주변에 관악산, 독산 등이 위치한 경관관리구역이라는 입지적 특성을 반영해 정비계획을 세웠다.

계획안에 따르면 통합 재건축 단지는 1만4656㎡ 규모 부지에 최고 16층, 용적률 233.2%, 건폐율 30% 이하로 총 328가구(소형임대 31가구 포함)를 건립할 예정이다.



  • 유엄식
    유엄식 usyoo@mt.co.kr

    머니투데이 건설부동산부 유엄식입니다. 건설업계와 서울시 재건축, 재개발 사업 등 취재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