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朴대통령 "외투촉진법, 다음엔 통과됐으면"

머니투데이
  • 이상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7.11 15: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박근혜 대통령은 11일 "이번(국회)에 외국인투자촉진법(개정안)이 통과가 안 돼 굉장히 아쉽게 생각하고, 다음번에는 꼭 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제2차 무역투자진흥회의'에서 이 같이 밝히고 "다른 데(나라)에 비해 (외국인 투자 유치가) 뒤져 있는데 법도 통과가 안 돼 너무나 아쉽다. 부탁을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지난 6월 임시국회에서는 대기업의 손자회사가 외국인투자자와 합작법인을 설립할 수 있도록 하고, 수의계약으로 국·공유 재산을 임대 또는 매각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 등의 외국인투자촉진법 개정안 통과가 무산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하이닉스 수요예측 실패?…반도체 재고 30% 급증의 내막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