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로나發 건설경기 침체, SOC 조기집행으로 살린다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8 11:1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코로나19 종합대책]상반기 내 60% 이상 집행해 마중물 역할 강화

SOC 관련 재정집행 계획/사진= 정부
SOC 관련 재정집행 계획/사진= 정부
정부가 사회간접자본(SOC) 예산을 조기 집행해 코로나19(COVID-19) 등으로 침체된 건설경기 활성화에 나선다. 올해 예산의 60% 이상을 상반기에 집행해 공공부문의 마중물 역할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28일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등 관계부처는 정부 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코로나19 파급영향 최소화와 조기극복을 위한 민생·경제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이 중 건설투자 활성화를 위한 부분은 SOC 및 생활SOC 사업 예산을 조기 집행하는 것이다. 올해 잠정 SOC 예산은 47조2000억원, 생활SOC 예산은 10조5000억원이다.

올해 SOC 예산의 60.5%인 28조6000억원을 상반기에 집행할 계획이다. 지난해 상반기 SOC 집행 예산 집행률 59.8%(25조1000억원)보다 확대된 것이다. 또 코로나19로 일부 공사 현장이 멈추는 등 타격이 있어 1분기에 전체의 29.0%인 13조7000억원을 집행하기로 했다.

생활SOC 연간 예산의 65.0%인 6조8000억원을 상반기에, 전체의 30.0%인 3조1000억원은 올 1분기에 집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올해 도시재생사업 예산 1조7000억원 중 65%인 1조1000억원을 상반기에 집중 투자한다.

지난해 1월 발표한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예비타당성 조사 면제사업) 착공도 최대한 앞당긴다. 총 사업비 기준 연내 1조7000억원의 사업을 착공할 예정이다.

△서남해안관광도로 내 국도77호선(2개) 총 사업비 1조274억원 △동해선단선전철화사업 4875억원 △국도7호선 25억 1896억원 △국도20호선 1793억원 등이다. 이 중 국도20호선 사업은 상반기에 착공한다.

이밖에 상수원 수질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노후화된 지자체 환경 기초시설 정비 지원도 당초 134건에서 225건으로 확대키로 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