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은, 내년 30弗 넘을 것"

머니투데이
  • 조철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8 10: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GFMS "투자 수요에 꾸준히 가격 상승..내년 평균 가격 약 28弗"

국제 은 가격이 투자 수요 증가에 내년 최소 17% 상승, 온스당 30달러를 넘어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귀금속 컨설팅업체 GFMS는 18일 보고서를 통해 올해 평균 가격을 19.94달러로, 내년 평균 가격을 약 28달러로 제시하며 이같은 전망을 밝혔다.

지난해 현물 평균 가격은 14.70달러였으며 올해 현재까지 현물 가격은 52% 상승한 25.60달러를 기록 중이다.

GFMS는 올해 투자 수요는 크게 증가해 2억1000만 온스가 넘는 사상 최고 규모를 기록했다며 이같은 흐름이 내년까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신현성 '테라' 결별? 싱가포르 법인, 권도형과 공동주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