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현대모비스, 자매결연 통해 지속적인 '나눔' 실천

머니투데이
  • 서명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23 11: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따뜻한 기업]봉사활동에 가족까지 참여… 아름다운 가게 기부도 지속

현대모비스 차트
지난 21일 토요일 현대모비스 (314,500원 상승4500 1.4%) 경영지원본부 직원들은 ‘아름다운 나들이’에 나섰다. 경기도 양주에 위치한 광명보육원을 찾아 사랑의 김장김치를 담그고 겨우내 필요한 월동용품을 전달했다. 특히 직원 가족들까지 자리를 함께 해 봉사의 의미가 남달랐다.

이처럼 현대모비스 임직원들은 몸으로 체험하는 사회봉사활동을 실천하고자 각 사업장 인근에 위치한 사회복지시설과 사업본부별로 자매결연을 맺고 매주 전임직원들이 교대로 해당 복지시설을 방문하고 있다. 청소와 시설 정비, 아이들과 놀아주기, 목욕봉사 등 다양한 형태의 자원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연말에는 전 임직원들이 각자가 담당하고 있는 전국 소재의 사회복지시설에 위문품 및 연탄 등 각종 생필품 전달 등을 전달하고 소외받은 이웃들과 함께 정을 나누는 소중한 체험을 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는 노사가 함께 자매결연을 맺은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TV, 에어컨, 쌀 등 생필품 등을 전달하고 해당 시설에 대한 청소 및 시설물 수리, 목욕봉사, 점심 배식 보조 등의 활동을 진행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현대모비스 임직원들은 매년 두 차례씩 자신들이 사용하지 않거나 기부를 목적으로 하는 재활용품을 모아 ‘아름다운가게’에 전달하고 있다. 지난 2003년부터 작년까지 매년 상?하반기 두 차례에 걸쳐 수집해 전달한 재활용품은 10만여 점에 이른다. 이 기증품들 중에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활약하고 있는 박지성 선수의 유니폼, 오랜 세월의 향기가 묻어나는 첼로 등 이색적인 기증품도 있어 눈길을 끌었다.

현대모비스는 재활용품을 단순히 전달하는데 그치지 않고 임직원들은 물론 울산모비스 피버스 프로농구 선수단, 국내 최고의 실력을 자랑하는 여자 양궁단 선수단, 임원들, 신입사원들 등 임직원들이 직접 일일 판매사원을 자청해 자원봉사활동을 펼치기도 한다.

지난 5월에 열린 ‘아름다운 가게’ 나눔 전달식에는 국가대표 및 모비스 양궁단 감독을 맡고 있는 구자청 감독, 2008 베이징올림픽 양궁금메달리스트 주현정 선수, 울산모비스피버스 프로농구단 소속의 김동우 선수 등이 아름다운가게 안국점에서 일일판매사원으로 자원봉사를 해서 방문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었다.
↑현대모비스 경영지원본부 직원들이 지난 21일 경기도 양주에 위치한 광명보육원을 찾아 사랑의 김장김치를 담그고 있다.
↑현대모비스 경영지원본부 직원들이 지난 21일 경기도 양주에 위치한 광명보육원을 찾아 사랑의 김장김치를 담그고 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