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日, 21개월 연속 소비자물가 하락(상보)

머니투데이
  • 엄성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28 09: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1월 CPI, 0.5%↓

일본의 소비자물가 하락세가 21개월 연속 계속됐다.

일본의 11월 신선식품을 제외한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년 동기에 비해 0.5% 하락했다고 일본 국가통계국이 28일 밝혔다.

앞서 진행된 블룸버그통신 조사에 참여한 경제 전문가들은 일본의 11월 CPI가 전년에 비해 0.6%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소비자물가 하락세가 계속됨에 따라 일본은행(BoJ)의 물가 견인 노력도 한층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도쿄 닛코코디얼증권의 선임 시장 이코노미스트 이와시타 마리는 물가 하락에 대해 "일본은행이 물가 전망을 수정해야 할 것"이라면서 디플레이션 종료 시점을 더 뒤로 미뤄야할 것"이라고 논평했다.

앞서 일본은행은 내년 4월 시작되는 다음 회계연도 디플레가 끝나고 온건한 인플레이션이 시작될 것으로 전망했다.

일본은행 정책위원인 스다 미야코는 이달 초 만성 디플레이션이 자국의 경기 침체 우려를 한층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당시 스다 위원은 다음 회계연도에도 디플레 움직임이 지속될 것이라면서 디플레 탓에 일본은행의 통화정책 선택 여지가 줄어들 것이라고 지적하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쿠팡 덕평물류센터 참사, 'ESG 평가' 경고했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