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시크릿가든' 꼭 봐야하는 펀드매니저?

머니투데이
  • 권화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215
  • 2010.12.29 15:4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최웅필 KB자산운용 펀드매니저 올 국내펀드 중 2위 "새해 투자는…"

"'시크릿가든'은 퇴근하고 밤 12시 넘어서도 챙겨봐요. '프레지던트'도 즐겨 보는데 OST는 슈퍼주니어가 불렀죠."

'시크릿가든' 꼭 봐야하는 펀드매니저?
올 한해 증권가의 주목을 한 몸에 받은 펀드매니저 입에서 인기 드라마 제목이 술술 나온다. 지난 28일 여의도 KB자산운용 사무실에서 만난 최웅필 펀드매니저 얘기다.

그의 취미는 드라마 보기 혹은 스마트폰에 담은 최신 대중가요 듣기다. 코스닥 상장사 에스엠 (35,700원 상승200 -0.6%)에 투자해 '재미'를 본데는 그럴만한 이유가 있었다. 최근엔 방송 콘텐츠 공급업체인 SBS콘텐츠허브 (6,260원 상승60 -0.9%)에 관심이 많다. 드라마 시청률을 꼼꼼히 챙기는 것도 이 때문이다.

"정말 좋은지는 직접 피부로 느껴야 합니다. 잘 모르고 남들 따라서 투자하면 (종목을) 사고도 불안해요."

최 매니저는 KB운용의 간판펀드로 자리잡은 KB밸류포커스를 운용하고 있다. 이 펀드의 연초 이후 수익률은 44.04%. 국내 주식형펀드 가운데 2위로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설정이후 수익률은 63.44%로 고공행진 중이다.

그는 지난해 11월 가치투자의 대명사인 한국밸류자산운용에서 KB운용으로 이직했다. 본인 뿐 아니라 대형성장주 위주로 운용했던 KB운용에도 '모험'이었을 터. 그는 가치주 펀드도 성장주 못지않게 탄탄한 성적을 낼 수 있다는 걸 증명했다.

최 매니저는 "올해 어려운 장이었는데 천만다행으로 운이 좋았다"면서 "포트폴리오에서 다른 가치주펀드와 차별화 했던 게 개별 종목이 부진한 장에서 기대 이상의 수익을 내는데 도움이 된 것 같다"고 자평했다.

내년 투자 전략이 궁금했다. 올해 기대 이상의 고수익을 냈다는 게 오히려 내년에는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어서다. 그는 내년 '진검승부'가 대형주가 아닌 개별 중소형주에서 갈릴 것으로 자신했다.

최 매니저는 "상반기 현대차 (179,000원 상승3500 2.0%) 중심으로 자동차가 끌고 가고 하반기는 조선, 화학이 끌고 갔다"면서 "10개 남짓한 종목이 주도하는 장세였지만 밸류에이션이 부담스러워 내년에는 매력도가 떨어진다"이라고 진단했다.

올해는 비슷한 대형주를 사서 비슷한 성과를 냈지만 내년에는 이렇게 하면 답이 없다는 것. 결국 밑단으로 내려다 볼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올해 쉬었던 대형 가치주나 시장평균대비 20~30% 저평가된 중소형 가치주의 상승여력이 높을 것으로 봤다.

'시크릿가든' 꼭 봐야하는 펀드매니저?
올해 인기를 끌었던 자문형 랩에는 한계가 있다는 점도 지적했다. 주도주를 만들어 고점에서 빠져나오는 식으로 수익를 냈지만 내년에는 유효하지 않다는 것. LG화학 (653,000원 상승27000 4.3%), 현대차, 현대중공업 (83,600원 상승3600 4.5%) 등 천편일률적인 종목으로는 경쟁력이 없다는 단언이다.

내년 투자 포인트는 간단했다. 가격이 싸면서 구조적으로 이익성장이 가능한 종목. 올해 소녀시대 등으로 라인업이 강화된 에스엠이 그랬고, 고로 증설된 현대제철 (24,550원 상승700 2.9%)이나 은행주 평균 대비 저평가된 하나금융지주 (28,200원 상승450 1.6%) 등이 좋은 예다.

자산운용사에서 '떴다'하면 투자자문사로의 이직이 유행이다. 박건영 브레인투자자문 대표나 서재형 한국창의투자자문 대표가 대표적인 사례다. 하지만 최 매니저는 투자자문사에 관심이 있냐는 질문에 손사래부터 친다.

그는 "1년 성과로 평가를 받는 데는 무리가 있고 최소 3년은 지나야 한다"면서 "희망대로라면 10년을 내다보고 밸류포커스 펀드를 운용하고 싶다"는 속내를 내비쳤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해경 "숨진 공무원 北 가려 인위적 노력…빚이 3.3억"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