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삼성물산, 건설침체가 실적 발목잡았다…목표가↓"-씨티

머니투데이
  • 신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1.26 08:2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씨티글로벌마켓증권은 26일 삼성물산 (48,100원 ▲2,300 +5.0%)에 대해 건설부문 약세로 4분기 실적부진이 예상보다 심각한 수준을 기록했다며 투자의견 '보유'를 유지한 채 목표주가를 9만1700원에서 8만66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씨티는 "4분기 영업이익이 당초 기대했던 1000억원을 훨씬 밑도는 330억원에 그쳤고 영업이익률도 1%에 불과했다"며 "주택 관련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61% 급감한 것이 실적의 발목을 잡았다"고 진단했다.

건설부문 영업이익률은 지난 3분기 5.4%에서 4분기 1.6%로 크게 줄었다고 전했다. 지난해 신규수주량도 10조3000억원으로 씨티측 예상치인 12조원을 밑돌아 실망스러운 수준에 그쳤다고 언급했다.

씨티는 "올해 주택 관련 매출액도 지난해보다 18% 줄어든 1조5500억원 수준에 머물러 건설부문 실적과 영업이익률에 부담으로 작용할 것"이라며 "지난해 공격적인 채용과 해외 신규수주 약세 역시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우려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만전자보다 매력적" 외국인 소리없이 줍줍한 韓소부장 주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