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똑똑하게 결혼준비하는 방법은?

머니투데이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2.14 14:2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똑똑하게 결혼준비하는 방법은?
계절은 한겨울에 머물러 있지만, 올 봄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들의 마음에는 벌써부터 봄기운이 가득하다. 평생을 함께 할 반려자를 만나 새로운 인생을 시작할 생각에 기쁨을 감출 수 없다.
그러나 결혼 준비를 하다 보면 그 설렘이 고민으로 얼룩지게 마련이다. 심사숙고해 선택한 웨딩드레스는 너무 비싸 구입은커녕 대여하기도 힘들다거나, 식을 치르고 싶은 예식장은 예약이 끝났거나 하는 일등이 비일비재하다.

특히 예비 신부들에게는 웨딩드레스가 꿈꿔왔던 아름다운 결혼식의 핵심으로, 여유가 있다면 가장 아름다운 것으로 입고 싶은 마음이다. 하지만 대부분 신부들은 예식장에서 대여하는 드레스를 입게 되는데, 빌리더라도 깨끗한 것으로 입고 싶은 작은 소망마저 갖게 된다.

이 같은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해 늘 깨끗한 신상품 드레스를 선보이는 곳이 있다.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에 위치한 오띠모웨딩은 웨딩제작 디자이너 김라파엘이 운영하는 곳으로, 직접 드레스를 만들고 그 드레스는 한 벌당 7명에게만 제공하고 있다.

오띠모웨딩 관계자는 "늘 깨끗한 드레스를 제공할 수 있는 이유는 직접 제작하며, 중간 유통과정을 거치지 않기 때문"이라면서 "예비 신부가 원하는 드레스 디자인을 갖고 오면 제작해 대여해 주기도 한다"고 전했다.
원하는 디자인으로 제작된 드레스는 비용의 차이는 있으나 그 만족도가 현격히 높아 예비 신부들의 인기를 얻고 있다. 또, 결혼식 일주일 전이나 드레스 가봉일에 추가 비용 없이 다시 한 번 선택의 기회를 부여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오띠모웨딩 측은 "웨딩드레스를 비롯한 웨딩토탈 준비를 돕고, 한복·예물·신혼여행사·폐백음식·출장부페 추천과 청첩장, 가전·가구까지 조언하고 있다"면서

"웨딩 컨설팅이 아닌 카페를 통한 소개 또는 워킹으로 오는 고객만 받고 있다"고 밝혔다.


[오띠모웨딩 카페 (//cafe.daum.net/63wedding) 대표전화 : 02-518-2003]




※위 내용은 머니투데이의 편집 방향과 무관하며, 모든 책임은 정보 제공자에게 있습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