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산업은행, 글로벌본드 발행 추진

더벨
  • 이윤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02 14:4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200bp 이하 희망

더벨|이 기사는 03월02일(13:48) 머니투데이가 만든 프로페셔널 정보 서비스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산업은행이 글로벌 채권 발행을 공식 발표하고 투자자 모집에 나섰다. 국내 은행 가운데 올해 첫번째 글로벌 채권 발행 추진이다.

산업은행은 2일 오전 채권 발행 추진을 공표하는 딜 어나운스(deal announce)를 했다. 해외주관사 신디케이션을 통해 투자자들에게 예상 만기와 발행 시기 등 투자 조건이 명시된 가이던스를 발송했다.

가이던스에 따르면 만기는 5년 6개월, 발행 규모는 벤치마크다. 업계에서는 5억 달러 수준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발행 금리는 T+205bp 근처(area)로 제시했다.

하지만 투자자 모집 상황에 따라 금리를 조정, 수정 가이던스를 보낼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산업은행이 한국물 벤치마크를 형성하는 것인 만큼 T+200bp 이하를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가이던스에서 발행 시기를 as early as today로 밝힌 가운데 최종 프라이싱은 미국 금융 시장이 개장하는 이날(2일) 밤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업계 관계자는 설명했다.

주관사는 BofA메릴린치, HSBC, UBS, 스탠다드차타드, RBS 그리고 산업은행의 홍콩 현지법인인 KDB 아시아가 맡고 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