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주호 장관, '역사왜곡' 항의서한 日 전달

머니투데이
  • 최중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30 17:3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역사왜곡 철회 강력히 요청"

이주호 교육과학기술부 장관은 30일 일본 정부의 중학교 역사왜곡 교과서 검정 통과 결과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하고 이번 조치의 철회를 강력하게 요청하는 항의서한을 문부과학성 대신에게 전달했다.

교과부는 일본의 역사왜곡 교과서와 관련해 2004년, 2005년, 2007년 등 수 차례에 걸쳐 항의 및 시정을 촉구한 바 있다.

그러나 일본 정부는 이번 중학교 교과서 검정 결과 모든 지리, 공민 교과서에 독도가 기술되고 역사 교과서에 처음으로 독도가 기술됐다. 또 독도를 한국이 불법점거하고 있다는 일본의 부당한 영유권 주장이 우익출판사 한 곳(공민·후소샤)에서 일반 출판사로 확대됐다.

교과부 관계자는 "일본 정부가 지난 1982년 교과서를 집필·기술시 이웃나라들과 발생한 사건을 다룰 경우 국제적 이해와 협조를 배려해야 한다는 이른바 '근린제국조항' 규정을 스스로 어겼다"며 "때문에 선린우방국가 관계를 훼손시키는 이번 조치의 철회를 강력히 요구했다"고 설명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