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애플 "삼성이 아이폰·아이패드 베껴" 소송

  • 이지원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19 10: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삼성전자 차트
애플이 삼성전자 (66,700원 ▼1,200 -1.77%)가 지적재산권 침해했다는 혐의로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애플은 지난 15일 캘리포니아 북부지방법원에 소장을 접수하고 삼성의 '갤럭시S 4G'와 '갤럭시탭', '넥서스S'와 '에픽 4G' 등이 애플의 제품을 베꼈다고 주장했습니다.

애플은 소장에서 "삼성은 스마트폰과 태블릿에서 자신의 독특한 기술을 개발하기보다 애플의 기술과 유저 인터페이스, 혁신적인 스타일을 베끼는 것을 선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삼성전자는 "핵심기술이나 주요 특허를 보유하기 위해 계속 노력해왔으며, 애플도 삼성 기술을 침해한 부분이 있는 것으로 판단한다"며 "철저히 조사해 맞대응할 것" 이라고 밝혔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월 전세대란' 우려에…실거주 의무 '전월세 금지법' 푼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