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젊은 세대 신감각에 맞춘 창업 아이템, 저렴한 비용으로

머니위크
  • 강동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5.25 17: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최근 청년실업률이 8.7%로 여전히 높은 수준을 기록하고 퇴직 연령이 낮아지면서 취업보다는 창업을 선택하는 2030세대 창업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2030세대 창업자들의 경우 대부분 자본이 넉넉하지 못하고 경험도 부족하지만 수시로 변하는 소비자들의 니즈와 새로운 시장 트렌드를 읽을 줄 아는 감각을 가지고 있다.

프랜차이즈업계는 이런 2030세대 창업자들을 겨냥해 저렴한 비용으로 개설 가능한 다양한 창업 모델을 선보이거나, 젊은 세대의 신감각에 맞춘 창업 아이템들을 내놓고 있다.

먼저, 국내 토종 브랜드 명품 커피전문점 벨라빈스커피(www.bellabeans.co.kr)는 젊은 대표의 진취적인 리더쉽과 업종 타깃에 부합한 트렌디한 감각, 창업 모델의 다양화로 레드오션인 커피전문점시장에서 두드러진 행보를 보이고 있다.

과거 커피전문점시장은 주로 자본력이 있는 40~50대 베이비부머 창업으로만 인식됐다. 이런 시장 환경 속에서 벨라빈스커피는 30대의 젊은 CEO와 직원들, 젊은 가맹점주까지 3박자가 어우러져 격 없이 소통하고 직접 뛰는 현장 운영으로 커피전문점 시장에서 새로운 바람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벨라빈스커피의 젊은 창업주들은 매장 운영에 직접 참여하며 고객들과의 긴밀한 소통을 통해 고객만족에 가장 근접한 접점을 찾는다. 또 운영 시스템이 잘 갖춰져 다른 업종보다 쉽게 운영을 할 수 있고 인건비 등도 절감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

벨라빈스커피가 창업 비용이 넉넉하지 않은 예비창업자들을 겨냥해 런칭한 제 2브랜드 익스프레스 모델은 젊은 예비창업자들에게 인기를 모으고 있다. 음료가격과 창업자금이 기존 매장보다 저렴해 평수에 관계없이 벨라빈스커피 매장을 개설할 수 있는 장점을 갖고 있다.

기존 매장보다 평수를 줄이는 대신 창업 비용과 매장 운영비에 대한 부담이 상대적으로 적어 소액 예비창업자들에게 새로운 창업 모델의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또 떡볶이전문 프랜차이즈 요런떡볶이는 소자본으로 시작할 수 있는 창업조건, 본사로부터 가맹점 개설 및 운영 등에 관한 거의 모든 부분을 전수받을 수 있어 젊은 창업자들의 관심이 높다.

너무 맵고 짜지 않으면서도 감칠맛 나는 요런떡볶이 메뉴는 특제소스만을 사용해 별도의 조리 기술 없이 조리가 가능하다. 미국 유명 디자이너가 직접 감수한 인테리어는 절제된 감성과 세련된 뉴욕 스타일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요런떡볶이는 자체 교육 시스템인 요런아카데미를 구축하고 분식점창업을 목표로 하는 예비창업자들을 위한 맞춤형 시뮬레이션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반딧불이는 무점포 1인 창업이자 서비스업 형태로 고정경비 부담이 거의 없고 첨단장비를 이용한 기술창업이라는 점에서 젊은 CEO를 꿈꾸는 2030 예비창업자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다.

업무용 차량으로 이동하면서 실내환경 서비스를 제공하는 반딧불이는 수익률이 높아 경기가 부진한 상황에도 사업 실패의 걱정이 상대적으로 적다는 것이 장점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예상보다 이른 금리인상 신호? 내일 '파월의 입'에 쏠린 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