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화성 잉크 공장 불로 5000만원 피해

머니투데이
  • 온라인속보팀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10.06 15: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6일 오후 12시2분쯤 경기 화성시 팔탄면의 한 잉크 제조공장에서 유조 차량이 지하 탱크로 톨루엔을 옮겨 담는 과정에서 차량에 화재가 발생해 40여 분만에 진화됐다.

이 화재로 유조 차량과 공장 건물 외벽 일부가 불타 5000만원 상당(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

소방당국은 톨루엔 6000ℓ 가량을 싣고 있던 유조 차량에서 공장 지하 탱크로 톨루엔을 옮기는 과정에서 정전기가 일어나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