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전자, 갤럭시S2 핑크 출시…돌풍 이어간다

머니투데이
  • 이학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633
  • 2011.11.02 14:5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0월 113만대 휴대폰 판매 MS 6개월째 55% 이상…갤럭시S2 400만대 돌파

↑삼성전자 '갤럭시S2 HD'.
↑삼성전자 '갤럭시S2 HD'.
삼성전자 (81,900원 상승400 -0.5%)가 국내 휴대폰 시장에서 6개월 연속 시장점유율 55% 이상을 유지했다. '갤럭시S2'가 6개월만에 400만대를 팔리는 등 스마트폰이 강세를 보여서다. 삼성전자는 이달중으로 '갤럭시S2 핑크'를 출시해 갤럭시S2 돌풍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10월 국내에서 113만대의 휴대폰을 판매해 시장점유율 55%를 차지했다고 2일 밝혔다.

10월 국내 휴대폰 시장 규모는 205만대이며 스마트폰은 86%인 177만대로 추정된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는 지난 5월부터 6개월 연속 55% 이상의 시장점유율을 유지했다.

삼성전자가 국내 휴대폰 시장에서 독주할 수 있는 것은 4월말 출시된 '갤럭시S2'가 선풍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어서다. 갤럭시S2는 출시 1개월만에 100만대, 2개월여만에 200만대를 넘어섰고 10월말 기준으로 400만대를 돌파했다.

특히 지난 8월 출시된 '갤럭시S2 화이트'는 2개월만에 85만대가 팔리면서 '갤럭시S2' 돌풍의 원동력이 됐다.

또 9월 출시한 '갤럭시S 화이트'도 시장에서 호응을 얻으면서 갤럭시S도 하루 3000대 정도가 개통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11월 '갤럭시S2 핑크'를 출시해 연말까지 '갤럭시S2' 돌풍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또 지난달 출시한 '갤럭시S2 HD'에 대한 마케팅을 펼쳐 국내 롱텀에볼루션(LTE) 시장을 주도한다는 계획이다. 갤럭시S2 HD는 세계최초로 HD 슈퍼아몰레드를 탑재한 LTE폰으로 최적의 영상 환경을 바탕으로 '손안의 영화관'을 구현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11월 국내 스마트폰 시장에서도 선도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