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타는게 아니라 걷는거였어?"…롤러코스터 산책로 '대박'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11.17 16: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박소영 기자 =
(AFP=News1)
(AFP=News1)


(AFP=News1)
(AFP=News1)


(AFP=News1)
(AFP=News1)


독일 북서부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州) 뒤스부르크 앵거공원내'타이거 앤드 터틀 매직 마운틴(Tiger & Turtle - Magic Mountain)'은 롤러코스터를 본딴산책 시설이다.

독일 예술가인 하이크 무터와 울리히 겐스가 공동제작한 것으로 이전 뒤스부르크에서 생산되던 주석, 아연, 무쇠, 철강 등 재로로만들었다. 높이 18m, 총 길이는 220m로200만 유로(약 30억원)의 제작비를 들였다.

이름중 '타이거'는롤러코스터만큼 빠른 호랑이의 모습을 뜻한 것이고, 그 모양과는 다르게 사람들이 천천히 주위를 둘러보며 이용하는 산책로이기 때문에 '터틀(거북이)'이란이름을넣었다.

한 번에 40명만 이용할 수 있으며 249번의 걸음이면 완주할 수 있다. 언덕 위 공원에 있어 이 시설에 올라가면 지역의 풍경이 한 눈에 들어온다. 또 시설 난간에 LED 조명이 달려있어 밤이면 아름답게 빛나는 조명이 장관을 이룬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文대통령 기사에 '악플' 쓴 병사…"상관모욕 유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