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진짜 사람이야? 허리 20인치·38kg '충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0,426
  • 2012.02.06 10: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정이나 인턴기자=
사진=데일리메일  News1
사진=데일리메일 News1
20인치 허리의 '인간 모래시계'모델이 화제다. 보기에도 불안한 허리사이즈를 가진 그는 167cm 키의 루마니아 출신 이와나 스판젠버그(30)로 몸무게는 38kg밖에 되지 않는다.

스판젠버그는 더 선과의 인터뷰에서 “아무도 믿지 않겠지만 나는 하루 세끼를 꼭 챙겨먹는다. 주로 지방질 음식을 섭취하고 특히 피자와 케밥을 즐겨 먹는다”고 말했다.

그럼에도 살이 찌지 않는 이유는 자신의 위가 다른 사람들에 비해 작기 때문이라고.

3.2kg의 정상 몸무게로 태어난 스판젠버그의 몸매가 지금처럼 변하기 시작한 것은 청소년기를 지나면서부터다. 그가 13세 때 허리는 15인치로 두뼘 남짓이었다.

2006년 지금의 남편 얀을 만나 결혼한 스판젠버그는 남편의 권유로 모델일을 시작하게 되었다.

지금도 살을 찌우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이와나는 “너무 충격적인 내 모습이 싫어 빨리 살이 찌면 좋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증시 8개월 오르면 꺾였다…"美 훈풍에도 상승 베팅은 찝찝"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