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반도체단가 하락, IT수출 직격탄...전년동기比 12.8%↓

머니투데이
  • 정진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2.07 11: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식경제부, 1월 IT 수출입동향...수출 111.8억弗, 흑자 49.3억弗

반도체단가 하락, IT수출 직격탄...전년동기比 12.8%↓
설 연휴 조업단축과 주요 품목 단가 하락 등으로 지난달 IT수출이 크게 감소했다.

지식경제부는 올해 1월 IT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12.8% 감소한 111억8000만 달러, 수입은 10.4% 줄어든 62억5000만 달러를 나타내 무역수지가 49억3000만 달러 흑자를 기록했다고 7일 발표했다.

수출 품목 중 특히 메모리반도체(14억7000만 달러, 32.5%↓)와 디스플레이패널(22억7000만 달러, 11.2%↓), 휴대폰(14억4000만 달러, 39.3%↓) 등이 크게 감소했다. 가격 하락 탓이다. D램(RAM) 가격은 지난해 1월 1.91달러에서 올해 1월 0.88달러로 1년 새 53.8%나 하락했다. 낸드플래시는 같은 기간 5.38달러에서 3.28달러로 39%, LCD TV용 패널은 279달러에서 217.8달러로 21.9% 떨어졌다.

반면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융합형 핵심 부품인 시스템반도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수출이 33.4% 증가하는 등 29개월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

스마트폰을 비롯한 휴대폰은 세계 출하량과 시장점유율이 증가하고 있으나, 업체들의 해외 생산 확대에 따른 휴대폰 생산 대수 감소로 수출은 급감했다. 국내 생산 대수는 지난해 1월보다 32% 감소했다.

수입은 휴대폰(2억4000만 달러, 59.6%↓)과 컴퓨터 및 주변기기(7억4000만 달러, 17.7%↓) 중심으로 국내 업체의 시장 점유율 증가 등 경쟁력 강화로 크게 감소했다.

국내 통신망 투자 확대로 네트워크 장비(2억6000만 달러, 26.9%↑) 수입이 증가했고, 국내 시스템반도체 수요 및 파운드리, 패키징 물량 증가로 시스템반도체(16억6000만 달러, 2%↑) 수입도 늘었다.

지경부는 다만 유럽 발 재정위기 등 글로벌 경기침체로 1월 전체 무역수지가 19억6000만 달러 적자를 기록했으나, IT무역수지는 49억3000만 달러를 나타내는 등 전체 무역수지에 기여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강명수 지경부 정보통신정책과장은 "시스템반도체의 수출이 계속 늘고 있고, 메모리반도체와 디스플레이패널 가격이 앞으로 회복될 것으로 보여 IT 업황은 개선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며 "올해 IT산업 수출은 지난해보다 3.8% 증가한 1630억 달러를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