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안철수, 딱지 의혹 해명 "결혼할 때 부모님이…"

머니투데이
  • 김세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3,544
  • 2012.09.03 23:4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 원장(사진 오른쪽) ⓒ사진=뉴스1제공, 양동욱 기자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 원장(사진 오른쪽) ⓒ사진=뉴스1제공, 양동욱 기자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 측은 3일 언론보도를 통해 불거진 1988년 당시 아파트 매입 경위 의혹과 관련해 "부모님이 마련해 준 집"이라고 해명했다.

안 원장 측 유민영 대변인은 "25년 전 안 원장의 보모님이 동생들과 함께 살 집을 해 주신 것 같다"며 "안 원장도 직접 부모가 구해줘 잘 알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 대변인은 "(안 원장의) 부모에게 물어도 연로하셔서 당시 상황을 잘 기억하지 못하고 서류도 사실관계만 나와 파악에 한계가 있다"고 말했다.

문화일보는 이날 안 원장의 24년 전 재개발 아파트 입주권(일명 딱지) 구매에 대한 적법성 여부에 대한 의혹을 제기했으며, 그가 최근 출판한 대담집 '안철수의 생각'에서 언급한 "저도 오랫동안 전세살이를 해서 집 없는 설움을 잘 안다"는 내용과 배치돼 거짓말 논란을 불러일으킬 수 있다고 지적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