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화L&C, 자외선 98%차단 필름 '글라스윈' 출시

머니투데이
  • 류지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0.11 11: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화L&C가 출시한 프리미엄 윈도우필름 '글라스윈'이 적용된 유리창.
↑한화L&C가 출시한 프리미엄 윈도우필름 '글라스윈'이 적용된 유리창.
한화L&C(대표 김창범)는 고성능 UV코팅처리를 통해 유해자외선을 98%이상 차단할 수 있는 프리미엄 윈도우필름 '글라스윈(GlassWin)'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글라스윈은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유리에 기능성과 고급감을 부여한 고기능성 필름 마감재이다. 절제된 빛 투과를 통한 사생활 보호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실내 에너지 효율성에도 부합된다고 한화L&C 측은 설명했다.

글라스윈은 고투명 광학용 PET(Polyethylene Terephthalate)원단을 사용함으로써 기존 PVC(Polyvinyl Chloride)제품 대비 치수안정성과 수출률 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6대 유해중금속 환경마크 기준을 모두 만족하는 친환경 장식자재이자 친환경건축자재인증인 'HB마크' 최우수등급 제품으로 안전필름 수준의 비산방지성능을 갖췄다. 이에 따라 방범효과는 물론 강풍에 의한 유리 파손 방지 효과가 뛰어난 특징을 갖는다.

글라스윈은 점(Dot), 줄무늬(Stripe), 텍스쳐(Texture), 그라데이션(Gradation) 등 4종의 인쇄 제품군과 기능성 엠보스로 깊이감을 부여한 5개 특수 제품군 등 총 19개의 차별화된 패턴을 보유하고 있다.

한화L&C 관계자는 "글라스윈은 우수한 기능성과 시장선도적인 디자인을 바탕으로 다른 유리 마감재와 차별화 된다"며 "간막이·욕실유리 등 주거 용도뿐만 아니라 회의실 및 화장실 파티션, 건물 입구 등의 상업용 공간 내 장식 목적으로도 제품 적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