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칼린 음악감독, 삼성 희망네트워크 친선대사로

머니투데이
  • 서명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3.26 12:2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삼성 희망네트워크 박칼린 친선대사 위촉식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삼성 희망네트워크 박칼린 친선대사 위촉식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삼성 희망네트워크는 26일 희망네트워크 사무국에서 박칼린 음악감독을 친선대사로 위촉했다.

박칼린 감독은 작년 10월 삼성 희망네트워크의 파트너기관인 나무를심는학교 지역아동센터 희망재능교실의 일일 선생님으로 참여하는 등 삼성 희망네트워크를 통해 다양한 재능나눔을 펼쳐오고 있다.

박칼린 감독은 “삼성 희망네트워크의 친선대사를 맡게 돼 매우 기쁘고 또한 감사드린다"며 "미래세대인 어린이들에게 선생님의 소중함으로 잘 알기에 삼성 희망네트워크가 꿈꾸는 바람처럼 아이들의 희망을 키울 수 있는 친선대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