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100명 중 99명 틀리는 맞춤법, "의외로 헷갈리네"

머니투데이
  • 이슈팀 홍윤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5.16 18: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국립국어원 트위터
/사진=국립국어원 트위터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된 '100명 중 99명 틀리는 맞춤법' 게시물이 화제다.

해당 게시물엔 국립국어원의 트위터(@urimal365)를 캡처한 사진이 첨부돼 있다. 사진 속 한 누리꾼은 국립국어원에 "'어따 대고'와 '엇다 대고' 중 무엇이 맞느냐"고 질문한다.

하지만 국립국어원은 "둘 다 틀리고 '얻다 대고'가 맞다"는 답변을 내놓는다. 흔히 쓰는 두 표기 모두 잘못된 사용이었던 것. 국립국어원은 "'얻다'는 '어디에다'의 준말이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럴 수가. 그동안 잘못 알고 있었다", "저 표현이 표준어인줄도 몰랐다", "'얻다 대고'라니 뭔가 어색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확정일자 받고도 전세금 날려"…'하루차' 전세사기 왜 못막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