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철강협회, 2본부 11팀→2본부 4실 3팀으로 조직개편

머니투데이
  • 최우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2.16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정품철강 적용확대 등 위해 부적합철강대책반 별도 운영

한국철강협회(회장 정준양)는 17일부터 현행 2본부 11팀으로 된 조직체계를 2본부 4실 3팀 체제로 개편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은 지난 10일 정기총회에서 '협회 미래지향적 발전 방안'이 승인된 데 따라 이뤄졌다. 유사업무 통합으로 업무능력을 제고하고, 조직운영의 유연성을 확대하기 위해서다.

또 정품철강 적용확대 및 국내시장 안정화를 위해 전문위원을 반장으로 하는 부적합철강대책반을 별도로 운영해 불공정 수입재 대응을 강화했다. 통상기능 강화를 위해 국제협력팀은 조사통상실로 확대 개편 했다.

다음은 인사내용.

△ 경영지원본부장(조사통상실장 겸임) 이병우 △ 기술지원본부 고객지원실장 손정근 △ 경영지원본부 기획홍보실장 허대영 △ 기술지원본부 기술환경실장 김영주 △ 경영지원본부 총무팀장 이래균 △ 기술지원본부 인적자원개발팀장 이동복 △ 부적합철강대책반장 도애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