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제24회 호암상 시상식 열려…의학상 김성국 박사 등 5명 수상

머니투데이
  • 정지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5.30 15: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30일 서울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열리는 '제24회 호암상' 시상식에서 △과학상 남홍길 박사(상단 왼쪽부터 시계방향순) △공학상 이상엽 박사 △의학상 김성국 박사 △사회봉사상 김하종 신부 △예술상 홍혜경 성악가 등이 수상한다. /사진 제공=호암재단
30일 서울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열리는 '제24회 호암상' 시상식에서 △과학상 남홍길 박사(상단 왼쪽부터 시계방향순) △공학상 이상엽 박사 △의학상 김성국 박사 △사회봉사상 김하종 신부 △예술상 홍혜경 성악가 등이 수상한다. /사진 제공=호암재단
호암재단이 30일 오후 3시 서울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제24회 호암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호암상은 삼성그룹 창업주인 호암 이병철 선대회장의 사회공익정신을 기리기 위해 1990년 이건희 삼성전자 (78,500원 상승300 -0.4%) 회장이 제정했다. 매년 학술과 예술, 사회발전, 인류복지 증진에 탁월한 업적을 이룬 인사를 선정해 포상한다.

올해 수상자는 △과학상 남홍길 박사(57·대구경북과학기술원 교수) △공학상 이상엽 박사(50·카이스트 특훈교수) △의학상 김성국 박사(51·미국 스탠퍼드대 교수) △예술상 홍혜경 성악가(57·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단) △사회봉사상 김하종 보르도 빈첸시오 신부(57·안나의 집 대표) 등 5명이다.

이들은 분야별 국내 최고 수준의 학자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 총 35명(각 부문별 7명)으로부터 업적검토와 현장실사, 해외저명 석학 자문평가 등 4개월간 심사과정을 거쳐 수상 후보자에 올랐다. 이후 호암상위원회의 최종 심의 및 의결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시상식에선 손병두 호암재단 이사장이 인사말과 신희섭 심사위원장의 심사보고가 끝난 뒤 부문별 시상을 진행했다. 수상자에겐 부문별 각 3억원씩 총 상금 15억원과 순금 메달을 수여했다.

축사를 맡은 권숙일 대한민국학술원 회장은 "수상자들의 빛나는 업적들은 우리나라의 자랑스러운 자산이며 우리시대의 사표가 될 것"이라며 "호암상 수상자들은 우리 사회가 기대하는 희망이고 미래"라고 말했다.

이날 시상식은 이홍구 전 총리와 현병철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유장희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이승철 전경련 상근부회장 등 △정관계 △법조계 △학계 △재계 △금융계 △언론계 △문화체육계 △사회복지계 △외교사절 등 유명인사 550명이 참석했다.

올해 시상식은 예년과 달리 이 회장 일가는 불참했다. 급성 심근경색으로 쓰러져 삼성서울병원에 입원 중인 이 회장의 상황을 감안한 것. 시상식이 끝난 뒤 열리는 만찬 역시 공연과 건배 제의는 취소하고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호암재단은 이날 시상식을 전후해 △카이스트 △DGIST(대구경북과학기술원) △용인외고 △저현고 △대전과학고 △부산영재고 △민족사관고 등에서 수상자들의 수상 기념 강연회를 10차례 진행했다.

이밖에 지난 28일에는 2009년 노벨생리·의학상 수상자인 캐럴 그레이더 박사를 초청해 서울 과학고 학생과 서울지역 55개 고교 학생 등 700여 명을 대상으로 서울 성균관대 새천년홀에서 '청소년 특별 강연회'도 열었다.

한편 호암상은 현재까지 122명의 수상자를 선정해 총 184억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