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영상]홍경민 예비신부 김유나, 해금 연주모습 보니…

머니투데이
  • 이슈팀 문해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8,401
  • 2014.05.30 11: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오는 10월 가수 홍경민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인 해금연주가 김유나씨 /사진=풀림 앙상블 제공
오는 10월 가수 홍경민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인 해금연주가 김유나씨 /사진=풀림 앙상블 제공
오는 10월 가수 홍경민(38)과 백년가약을 맺는 해금연주가 김유나씨(28)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30일 한 매체는 연예계 관계자의 말을 빌려 "홍경민이 오는 10월쯤 10세 연하의 예비신부와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해금 신동'으로도 불린 김유나씨는 국립국악고등학교와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졸업한 재원이다.

국립청소년국악관현악단을 비롯해 퓨전국악밴드 '풀림 앙상블', '팀 아이렌', '스톤재즈' 등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김유나씨는 2012년 국악 전문 잡지 '라라'와의 인터뷰에서 "저를 음악가로 만들기 위해 어머니가 뒷바라지를 많이 하셨다"며 "부모님께 은혜를 갚기 위해 열심히 했다"고 말하며 효심을 내비치기도 했다.

한편 홍경민과 김유나씨는 지난 3월1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2'에 함께 출연했다. 당시 홍경민은 국악소녀 송소희와 '홀로 아리랑'을 열창했고 김유나씨는 해금을 연주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홍남기 "10년간 공급 충분…집값, 더 크게 떨어질수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