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맥주맛'나는 막걸리 나왔다…10월 자라섬에서 첫선

머니투데이
  • 수원=김춘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9.16 11: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서 행사용 술로 사용

'맥주맛'나는 막걸리 나왔다…10월 자라섬에서 첫선
경기도가 개발한 맥주 맛 막걸리가 ‘재즈막걸리’란 이름으로 국내 시장에 첫 선을 보인다.

16일 도에 따르면 경기도농업기술원이 개발 민간기업 ㈜우리술(대표 박성기)에 기술 이전한 맥주 맛 막걸리가 오는 19일 재즈막걸리란 이름으로 첫 출시된다.

재즈막걸리는 오는 10월 3일부터 가평 자라섬에서 열리는 ‘제11회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 2014’의 행사용 술로 사용될 예정이다.

재즈막걸리는 (주) 우리술이 재즈페스티벌을 위해 출시한 일종의 한정판 제품이라는 것이 농기원의 설명이다.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우리 술은 지난 2010년 보리막걸리를 시작으로 흑미막걸리(2011), 잣막걸리(2012), 미쓰리 유자막걸리(2013)등 재즈페스티벌에 맞춰 매년 한정판 제품을 출시해 왔다"며 "페스티벌 기간 동안 소비자들의 반응을 지켜본 후 올해 말 쯤 국내외 시장에 공식 출시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농기원은 경기미나 보리를 이용한 전통주 제조방법에 맥주의 홉과 엿기름을 융합해 발효 기간은 단축시키면서도 맥주맛과 향을 증가시키는 방식으로 맥주맛 막걸리 개발에 성공했으며 이를 2013년 12월 민간에 기술 이전했었다.

맥주 맛 막걸리는 농업인 소득 증대와 새로운 전통주 개발을 위해 농기원이 개발한 술로 도수는 맥주(4도)와 막걸리(6도)의 중간인 4.5도 수준이다. 막걸리에 맥주의 맛과 탄산을 주입해 젊은 층도 좋아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년전 테이퍼링 공포 돌아보니…"증시 출렁이면 줍줍 기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