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신라호텔제주, 유니세프 후원하고 제주 감귤은 '덤'

머니투데이
  • 이지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12.19 10:1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제공=신라호텔
/사진제공=신라호텔
신라호텔제주는 유니세프와 함께 '만다린 페스티벌'을 연말까지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신라호텔은 이 달 제주 호텔 로비 한 켠에 제주산 친환경 감귤 바구니와 유니세프 기부함을 비치했다. 투숙객이 원하는 만큼 귤을 맛보고, 어린이 후원금을 기부하면 된다.

신라호텔은 지난 8월에도 객실 수익금 가운데 1억원을 유니세프에 기부했다. 이 기부금은 영양실조로 고통받는 어린이들에게 영양실조 치료식을 제공하는 '플럼피너트 캠페인'과 아프리카에 학교를 짓는데 사용된다.



  • 이지혜
    이지혜 imari@mt.co.kr twitter

    여행레저호텔 담당입니다. 이메일(imari)은 조선도공이 만든 아리타도자기가 유럽에 수출됐을 때 명칭. 트위터는 랭보의 'La vie est ailleurs(삶은 다른 곳에 있다)'.

    기자의 다른기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