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국제유가, 6년반만에 최저 추락…WTI 4.3%↓

머니투데이
  • 뉴욕=서명훈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8.20 04: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국제유가, 6년반만에 최저 추락…WTI 4.3%↓
국제 유가가 미국의 원유 재고 증가 영향으로 급락하며 41달러 아래로 떨어졌다.

19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배럴당 1.82달러(4.3%) 급락한 40.80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2009년 3월 이후 최저 가격이다.

런던 ICE 선물시장에서 북해산 브랜드유 역시 전날보다 배럴당 1.65달러(3.4%) 떨어진 47.16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처럼 국제 유가가 하락한 것은 예상치 못한 미국의 원유 재고 증가 때문이다.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에 따르면 지난주(~8월14일) 원유 재고는 262만배럴 증가했다. 이는 애널리스트들의 전망치인 78만배럴 감소보다 3배 이상 많은 수준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부자 망해도 3대 간다"...일본이 수출 못해도 흑자인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