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계명대 마나마나팀, 대학생 광고공모전 '교육부장관상' 수상

머니투데이
  • 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9.07 23:4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계명대 마나마나팀, 대학생 광고공모전 '교육부장관상' 수상
계명대학교(총장 신일희)는 최근 공모전 학회인 '마나마나팀'(문보현,안창기,박신영,박혜란)이 '제 11회 MTN 대한민국 대학생 광고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전국 대학생을 대상으로 열린 이번 공모전에서 계명대 마나마나팀은 영주를 본점으로 둔 중소기업 ㈜정도너츠를 주제로, ‘( )가 쫀득해지는 시간’을 컨셉으로 제안해 대상인 교육부장관상과 함께 상금 500만원을 수상했다.

마나마나팀은 ㈜정도너츠의 제품이 찹쌀로 만들어진 것에 착안해 타 제품보다 쫀득하다는 점을 강조, 소비자들의 인간관계가 쫀득해진다는 의미를 담아 △가족이 쫀득해지는 시간 △사랑이 쫀득해지는 시간 △우정이 쫀득해지는 시간 등 시리즈물 광고를 제안했다.

학생들의 작품은 심사위원들로 부터 세밀한 시장분석과 깊이 있고 현실적인 소비자분석을 통해 실제 광고물과의 일치성이 높다는 호평을 받았다.

마나마나팀 문보현(경영학과 4년) 학생은 “3개월 동안 진행되는 공모전을 통해 광고, 마케팅 전문가를 꿈꾸는 우리들에게 실제 광고 기획부터 방송까지 과정을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 계명대 공모전학회 마나마나팀은 ‘많아’를 열정이 마나라는 뜻으로 다양한 학과 학생들인 모여 2007년부터 활동을 시작해 전국 규모 공모전 수상과 더불어 대통령상까지 수상한 바 있다.

‘MTN 대한민국 대학생 광고공모전’은 중소기업의 마케팅 활성화를 목표로 2010년부터 시작된 공모전으로, 대학생들의 참신하고 기발한 아이디어로 제작된 CF영상을 확보하고 그 영상은 MTN방송을 통해 송출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어떤 집 살까? 최소한 이런 곳 뺍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