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KT-경기창조센터 지원 스타트업 첫 졸업

머니투데이
  • 이하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1.12 14: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매출 15억, 투자유치 25억 등 성과

KT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가 지원한 스타트업들이 첫 성과를 냈다.

KT는 12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센터)에서 양측이 지원한 스타트업 'K-Champ Lab'의 첫 성과 발표회와 투자자를 위한 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K-Champ Lab 1기 스타트업들은 지난해 4월부터 현재까지 약 15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25억원의 투자 유치와 30여명의 신규 고용 창출 성과도 거뒀다. 또한 중국, 싱가포르, 카타르 등 해외시장에서도 글로벌 양해각서(MOU) 및 투자 유치 등을 이뤘다.

KT는 K-Champ Lab 소속 12개 기업에 사업화 멘토링을 했다. 경기센터 역시 기술 및 사업화 컨설팅을 지속적으로 제공했다.

이를 바탕으로 울랄라랩은 자체 개발한 스마트센서 '위콘'(WICON)을 기반으로 제조업을 위한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을 구축, KT와 플랫폼 상용화를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KTH와는 공동사업 개발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지난달에는 12월 중국 창주발해신구 투자유치 대상 업체로 선정돼 중국 진출 협의서를 체결했다. 아울러 22억원의 투자 유치도 협의 중이다.

홍채인식 솔루션 개발업체 이리언스 역시 싱가폴-말레이시아 국경출입국 사업관련 MOU 및 중국과학원 등과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ITU텔레콤 월드 2015'에서는 기업가상과 기술상 등 2개 부문을 수상했고, BC카드와 홍채인식을 통한 결제서비스 개발도 추진 중이다.

감시 카메라 제작 업체인 유아세이프 역시 지난해 9월 제주 해군기지를 시작으로 KT 주요 보안 시설에 납품을 진행했다. 지난달에는 카타르와 MOU를 체결하고, 중국 상하이 장쑤성 외 2개 시 철도역에도 설치를 추진 중이다.

김영명 KT 창조경제추진단 단장은 "K-Champ Lab 을 통해 초기 창업기업이 성장해 자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스타트업에 대한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T와 경기센터는 K-Champ Lab 1기에 이어 2기 스타트업들을 육성 중이다. 이번에 졸업하는 1기 스타트업들에게는 가천대학교, 경기중소기업지원센터 등과 연계해 입주공간을 제공한다. 졸업 이후에도 'Post K-Champ Lab 프로그램'을 마련, 지원을 이어갈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정치권도 반대하는 '매그나칩 中매각'…어떤 기술이길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