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BAL, 트럼보 다음엔 알바레즈와 협상 돌입 예정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2.30 10: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페드로 알바레즈 /AFPBBNews=뉴스1
페드로 알바레즈 /AFPBBNews=뉴스1
김현수의 소속팀 볼티모어 오리올스가 페드로 알바레즈(29)와의 협상에 조만간 돌입할 것으로 보인다.

볼티모어 지역언론 MASN는 30일(이하 한국시간) 내년 전망을 내고 "볼티모어가 외야수 마크 트럼보에 이어 페드로 알바레즈와도 곧 협상에 돌입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 기사에 따르면 볼티모어 댄 듀켓 단장은 보통 FA 협상에 있어 해를 넘기는 경우가 많았다. 실제 알바레즈와도 지난 3월에 계약을 맺었다.

알바레즈는 1년 단기 계약을 통해 볼티모어에서 주로 지명 타자와 대타로 뛰었다. 109경기에 출장해 337타수 84안타 타율 0.249 22홈런 49타점을 기록했다. 타율은 낮았지만 홈런은 비교적 많은 편이었다. 또 장타력도 0.504로 뛰어났다.

오리올스는 현재 트럼보와의 협상에 집중하고 있지만 알바레즈에게도 관심이 있다. 타격은 인정하지만 수비가 되지 않아 플래툰이나 지명타자와 같은 제한된 조건을 제시할 것으로 보인다. 알바레즈는 주로 1루수와 3루수를 볼 수 있는 선수지만 2016시즌 1루 수비로 12경기 출전에 그쳤다.

과연 볼티모어가 '집토끼' 마크 트럼보와 페드로 알바레즈를 눌러 앉히는데 성공할지 지켜볼 일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신현성 '테라' 결별? 싱가포르 법인, 권도형과 공동주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