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문재인·안희정·이재명 첫 합동토론회…개헌·사드·통합 공통질문

머니투데이
  • 김태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3.03 08:2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CBS 토론회 진행순서…문재인+이재명 vs 안희정 전선 치열할 듯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 이재명 성남시장, 안희정 충남지사가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2017 국민통합과 정권교체를 위한 국민통합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하며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16.11.29/뉴스1  <저작권자 &#169;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 이재명 성남시장, 안희정 충남지사가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2017 국민통합과 정권교체를 위한 국민통합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하며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16.11.29/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들의 첫 합동 토론회는 후보자 모두발언과 공통질문, 상호토론, 공통질문, 마무리발언 순서로 약 두 시간 동안 이뤄진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와 안희정 충남지사, 이재명 성남시장, 최성 고양시장 등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 4명은 3일 오후 6시 CBS라디오 '시사자키 정관용입니다'에서 진행되는 합동토론에서 격돌한다.

우선 후보자별로 2분씩 모두 발언을 통해 대선에 임하는 각오를 밝힌 후 공통질문에 약 1분 30초간 순서대로 답하게 된다. 공통질문은 두 가지다. 첫번째는 더불어민주당의 대선 후보가 돼야 하는 이유, 특히 본선 경쟁력을 중심으로 설명하도록 요청받는다. 최근 설문조사에서 중도보수층까지 흡수 가능성을 보여준 안희정 지사에게 유리할 수 있는 질문이다.

공통질문 두번째는 개헌이다. 개헌 시기와 정부 형태, 임기 조정 등을 포함한 개헌 공약에 대해 각자 답을 내놓게 된다. 안 지사와 이재명 시장의 경우 대통령 임기 3년 단축 개헌에 긍정적인 입장을 밝힌 바 있어 문재인 전 대표와 대립되는 모습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다음으로는 후보자 간 상호토론 순서다. 탄핵 정국과 한반도 사드 배치, 개헌 등 현안을 비롯해 최근 후보들 간 의견차가 드러난 '적폐 청산'과 '대연정' 입장을 놓고 열띤 토론이 벌어질 전망이다. 후보자별로 각각 17분씩 주어진다.

이후 공통질문에 대해 30초씩 대답하는 순서가 이어진다. 첫번째 주제는 촛불집회와 태극기집회로 나타난 갈등을 어떻게 해소할 지 사회통합 방안에 대해서다. 문 전 대표와 이 시장은 적폐청산과 박근혜정권 세력과의 단절을 강조하는 반면 안 지사는 자유한국당이라도 개혁에 동의하면 손을 잡을 수 있다는 입장을 내보이며 대통합에 방점을 찍고 있어 전선이 나뉠 전망이다.

두번째 주제는 사드 배치 문제다. 역시 문 전 대표와 이 시장, 안 지사가 각각 입장을 달리하는 부분으로 차기 정권으로 넘겨야 한다는 입장과 결정을 되돌리기 어렵다는 입장이 맞설 것으로 보인다. 이후 청취자 질문 중에서 선택된 질문을 마지막으로 토론이 마무리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우여곡절 끝에 시작한 '주4일제', 매출 378억 '껑충'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