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5당 원내대표 "中 사드보복 중단촉구 결의안 채택"

머니투데이
  • 백지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3.27 12:3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대선 국면 4월 국회 열지 않기로…28일 본회의, 세월호 선체조사위원 선출 합의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귀빈식당에서 열린 5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스1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귀빈식당에서 열린 5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스1
국회 5당 원내대표가 27일 모여 3월 임시국회에서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보복 중단 촉구 결의안을 채택하기로 합의했다. 다음날 열릴 본회의에서는 세월호 선체조사위원을 선출하기로도 의견을 모았다.

우상호 더불어민주당·정우택 자유한국당·주승용 국민의당·주호영 바른정당·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귀빈식당에서 회동을 열고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각 당 원내대변인이 밝혔다.

중국에 대한 사드 보복 중단 촉구 결의안에 대해서는 외교통상위원회에서 결의안 문안 정리 절차를 걸친 후 이달 중 국회에서 채택을 완료하기로 했다.

또 세월호 인양이 진행 중인 가운데 다음날 열리기로 돼 있는 본회의에서는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를 선출하기로 했다. 국회는 또 '세월호 참사 피해구제 및 지원 등을 위한 특별법'에 따라 진행되는 피해보상을 미수습자 9명 가족들을 위해 피해구제 신청 기간을 연장하는 보상 특례조항을 신설하기로도 합의했다.

이날 열릴 본회의는 당초 오후 2시로 예정돼 있던 것을 오전 10시로 앞당기기로 각 당 원내대표들이 합의했다. 또 이날 회의에서 지난달 본회의에서 정족수 미달로 처리 못한 호남고속철2단계사업조경 촉구결의안과 정무위 국정감사 결과에 따른 감사원 감사 요구안 등에 대해서도 의결하기로 했다.

이들은 또 법제사법위원회에 계류돼 있는 가맹점사업법·제조물책임법·대규모 유통법 등 3개 법안과 지난 23일 보건복지위원회에서 통과된 국민건강보험법 등이 이달 안에 법사위를 통과할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이용호 국민의당 원내대변인은 "법사위 간사가 대선후보로 나가있는 상태이지만 오는 29일 처리가 안 되면 어떻게든 오는 30일까지 꼭 처리하는 것으로 원내대표 간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원내대표들은 대통령 인수위원회 관련 법 개정도 오는 29일 법사위와 오는 30일 국회 본회의 통과를 위해 최대한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다만 국회 선진화법 개정 논의는 3월 중 논의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됐다. 4월 중 임시국회도 대선 국면을 고려해 상시 개원 상태로 두지 않기로도 결정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K원전 '부활의 열쇠' 되나…스마트원전 SMR에 거는 기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