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영학 부인 타살 가능성도 조사…"딸 방 창문은 아냐"(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10.30 13:2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경찰, "타살 혐의 없어…자살 사주·방조여부도 확인" 서울 전 경찰서 전담팀 운영…112 전담직원 지정

(서울=뉴스1) 한재준 기자 =
딸의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는 '어금니 아빠' 이영학이 검찰 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후 서울 도봉구 서울북부지방검찰청으로 들어서고 있다. 2017.10.13/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딸의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는 '어금니 아빠' 이영학이 검찰 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후 서울 도봉구 서울북부지방검찰청으로 들어서고 있다. 2017.10.13/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어금니 아빠' 이영학(35)의 부인 최모씨(32) 죽음에 대해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일각에서 타살 의혹과 이영학 개입 여부 의혹이 제기되자 경찰이 추가 수사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다만 기존에 최씨가 떨어졌을 것으로 추정되는 이영학 자택 건물 5층의 창문 중 이영학의 딸의 방 창문에서 최씨가 떨어지지는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30일 서울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중랑경찰서는 최씨 자살과 관련해 일부 보도에서 제기된 타살 가능성에 대해서도 조사 중이다.

서울경찰청 관계자는 "이영학의 집에는 딸 방의 창문과 그 옆 목욕탕(화장실) 창문, 그 옆의 안방 창문이 있다"며 "옥상에 폐쇄회로(CC)TV가 딸의 방 창문이 보이도록 설치돼 있는데 (최씨가) 창문에서 떨어지는 장면은 없다"고 말했다.

최씨는 자택 화장실 창문을 통해 투신한 것으로 지금까지 알려져 있다. 하지만 일부 언론은 자살하기 위해 선택하기 힘든 화장실 창문 위치와 투신 낙하 당시 최씨가 떨어진 각도 등을 언급하며 타살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다.

이에 따라 최씨가 안방의 창문을 통해 추락했을 가능성에 대한 추가 조사가 필요한 상황이다.

김정훈 서울경찰청장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변사(자살) 사건은 이영학의 딸과 주변 관계자 등을 통해 자살이냐 타살 어디에 해당되는지, 자살이라더라도 자살을 사주하거나 방조했는지 여부를 계속 확인 조사 중이다"고 말했다.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 관계자도 "최씨의 죽음에 타살 혐의점은 없다고 보고 있지만 추가적인 수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정훈 서울지방경찰청장이 지난 17일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서울지방경찰청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문을 듣고 있다. 2017.10.17/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김정훈 서울지방경찰청장이 지난 17일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서울지방경찰청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문을 듣고 있다. 2017.10.17/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성매매 알선 수사에 대해선 "압수한 이영학의 휴대폰에서 확보한 동영상과 통화기록 등을 통해 13명의 성매수남을 확인했고 이중 9명이 범죄를 시인해 입건했다. 나머지 4명에 대해선 출석요구를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청장은 또한 후원금 유용 수사와 관련해선 "관련 계좌를 압수해 금액 규모가 얼마인지, 목적에 맞게 사용됐는지를 확인 중에 있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경찰청은 이영학의 여중생 딸 친구 살해 사건에 대한 초동수사 부실 지적에 따라 '실종사건 업무처리 개선 TF팀'을 구성해 개선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김 청장은 이와 관련해 "재발방지대책을 어떻게 강구하느냐는 차원에서 일선 경찰 중심으로 TF를 만들어 2차례 회의를 했고 앞으로 의견을 더 모아 실질적인 방안을 강구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서울경찰청은 이에 앞서 서울 전역 31개 경찰서 가운데 주요 8개 경찰서에서만 운영 중인 실종사건전담 수사팀을 전 경찰서로 확대 운영하기로 하는 한편, 112 상황실에 전담 직원을 2명씩 지정해 접수 이후 추적해서 사건을 확인하도록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