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기아차, 주차보조시스템 장착 ‘2019년형 봉고Ⅲ’ 출시..1494만~2064만원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VIEW 5,289
  • 2018.10.29 08:5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2019년형 봉고Ⅲ’/사진제공=기아차
기아자동차가 편의성과 안전성을 강화한 ‘2019년형 봉고Ⅲ’를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를 위해 기아차 (40,650원 상승750 -1.8%)는 ‘2019년형 봉고Ⅲ’에 고객들의 후방 주차를 손쉽게 도와줄 ‘후방 주차보조 시스템’을 전 트림에 적용했으며, 4WD(4륜구동) 차량에 운전석 에어백도 기본으로 장착했다.

‘후방 주차보조 시스템’의 경우 화물 수송 업무가 많은 고객들이 적재 화물로 인해 후방 시야 확보가 어려워 주차가 쉽지 않다는 점을 고려했다는 게 기아차의 설명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봉고Ⅲ는 소형 트럭의 본질인 화물 적재 능력에서 동급 최고수준"이라며 "적재함의 높이가 낮아 화물을 싣고 내리는데 용이하고, 단단한 하체구조와 ‘ㄷ’자 형태의 이중 폐단면 프레임이 적용, 강성이 우수해 고중량의 화물도 안정적으로 적재하고 운송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차량의 최소 회전반경이 짧아 신속한 차선이동과 골목길 진입이 유리하며 1.2톤 라인업과 동급 유일의 LPI(액화프로판가스) 라인업을 보유해 다양한 사업환경에서 최적의 성능을 낼 수 있는 것도 ‘봉고Ⅲ’만의 강점"이라고 말했다.

‘2019년형 봉고Ⅲ’의 판매가격(수동 변속기 기준)은 △1톤 표준캡 모델 1530만~1773만원 △1톤 킹캡 모델 1540만~1790만원 △1톤 더블캡 모델 1669만~1918만원 △1톤 4WD 표준캡 모델이 1735만~1919만원 △1톤 4WD 킹캡 모델 1745만~1931만원 △1톤 4WD 더블캡 모델 1874만~2064만원 △1톤 킹캡 LPI 모델 1494만~1597만원 △1.2톤 표준캡 모델 1903만~2039만원 △1.2톤 킹캡 모델 1913만~2049만원이다.

한편 기아차는 고객들의 초기 구매비용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차량 구매 초기 6개월 간 월 납입금을 내지 않는 할부 프로그램인 굿 스타트 구매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