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사회적기업 73개사 신규 인증, 국내 총 2089개사로 늘어

머니투데이
  • 세종=최우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11.06 14:0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018년도 제5차 사회적기업 인증결과 발표

고용노동부는 올해 다섯번째 사회적기업 인증심사를 실시하고 73개 기관을 신규 인증했다고 6일 밝혔다. 이로써 정부인증을 받은 사회적기업의 수는 2089개가 된다.

고용부에 따르면 최근 고용부의 사회적기업가 창업지원 사업을 거쳐 예비 사회적기업 지정 이후 사회적기업으로 성장한 사례들이 증가하고 있다. 이번 73개 인증 사회적기업 중 17개(23.3%)가 정부의 창업지원에 참여했다.

신규 인증기업 중 주식회사 동구밭은 16명의 발달장애인을 고용해 천연비누를 제작·판매하는 사회적기업이다. 발달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텃밭을 일구는 '텃밭 가꾸기' 프로그램을 통해 발달장애인들의 사회성 향상에 힘쏟고 있다.

2016년 장애인 첫 고용 후 퇴사자가 없으며, 월매출이 400만원 증가할 때마다 발달장애인 1명을 추가 고용하고 있다. 꾸준한 제품개발을 통해 천연재료만을 사용한 1000시간 자연 숙성 고급 천연비누를 만들고, 최근 상품성을 인정받아 미국·일본 등 5개국과 20만달러 규모 수출계약을 체결했으며 워커힐, 엠바서더 등 외국계 호텔과 대기업에도 납품하고 있다.

문화인력양성소 협동조합 판은 지역 내 문화예술분야로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이 문화‧예술기획자로서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판'을 만들어 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 춘천마임축제 등 지역문화축제 기획을 통해 지역주민에게 문화예술을 누리는 기회를 제공하고 관광객 유치에도 도움을 주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주식회사 맘이랜서는 경력단절여성의 경제적 자립과 더불어 일·가정 양립지원을 사회적 목적으로 활동하는 사회적기업이다. '맘이랜서스쿨' 운영 및 '맘잡고' 플랫폼을 구축해 연간 480여명의 경력단절여성을 코딩교육 전문가로 양성하고 전문강사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출강기회를 제공한다.

송홍석 고용부 고령사회인력정책관은 "혁신적 방식으로 사회문제를 해결하려는 기업가가 사회적기업으로 성장‧발전하기 위해서는 창업단계별 맞춤형 지원이 필요하다"며 "정부는 창의적 아이디어가 창업으로 이어지고, 사업모델을 구체화하는 과정을 거쳐, 사회적기업으로 성장하는 체계적인 프로그램을 확충‧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사회적기업 인증 신청을 희망하는 기업이나 단체는 16개 광역단위로 설치된 권역별 통합지원기관(1800-2012)의 컨설팅을 받을 수 있으며,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www.socialenterprise.or.kr)으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