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리버풀, 왓포드에 5-0 대승 '선두 수성'... 아스날도 3연승 질주

스타뉴스
  • 이원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692
  • 2019.02.28 07:3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리버풀의 버질 반다이크(왼쪽)와 사디오 마네. / 사진=AFPBBNews=뉴스1
리버풀의 버질 반다이크(왼쪽)와 사디오 마네. / 사진=AFPBBNews=뉴스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선두 리버풀이 대승을 거두고 1위 자리를 지켰다.

리버풀은 28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의 안필드에서 열린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8라운드 왓포드와 홈경기에서 마네와 반다이크의 멀티골에 힘입어 5-0 승리를 거뒀다. 이날 백업 공격수 오리기도 한 골을 기록했다.

리버풀은 전반 9분과 전반 20분 마네가 두 골을 터뜨려 분위기를 가져갔다. 후반 21분에는 오리기의 추가골이 나왔다. 또 센터백 반다이크는 후반 34분과 후반 37분, 3분 만에 두 골을 몰아쳐 팀 승리를 이끌었다.

리버풀은 이날 주전 공격수 피르미누가 빠졌다. 하지만 살라와 마네, 오리기가 적극적으로 움직여 상대 수비벽을 허물었다. 2선에는 밀러, 파비뉴, 바이날둠이 출전했고, 포백은 로버트슨, 반다이크, 마팁, 아놀드였다. 골문은 알리송이 지켰다.

사실상 베스트11을 가동해 승리 의지를 불태웠다. 초반부터 경기를 쉽게 풀어가면서 여유로운 승리를 따냈다.

올 시즌 리그 1위를 달리고 있는 리버풀은 21승 6무 1패(승점 69)를 기록했다. 리그 2위 맨체스터 시티(승점 68)도 이날 웨스트햄을 상대로 1-0 승리를 거둬 추격을 늦추지 않았다.

한편 이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루카쿠가 멀티골을 터뜨려 크리스탈 팰리스에 3-1로 승리했다. 승점 55로 리그 5위에 랭크됐다. 리그 4위 아스날(승점 56)도 본머스에 5-1 대승을 챙겼다. 최근 3연승으로 좋은 분위기를 유지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