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폼페이오 "김정은, 얼굴 마주보고 6번 이상 '비핵화' 약속했다"

머니투데이
  • 뉴욕(미국)=이상배 특파원
  • 2019.03.13 03:1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말이야 쉽다…우린 오직 행동에만 가치를 둘 것"

image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나와 얼굴을 마주보고 최소 6차례(no less than half a dozen times)나 '비핵화하겠다'고 말했다"며 북한을 거듭 압박했다.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을 방문 중인 폼페이오 장관은 12일(현지시간) 지역 방송사인 'KRIV 폭스 26 휴스턴'에 출연, "김 위원장은 그것(핵무기)들을 포기한다고 약속한 상태"라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지난해 6월 싱가포르에서 두 정상이 만든 합의를 이행하는 게 중요하다"며 "말이야 쉽다(talk is cheap). 우리는 오직 행동에만 가치를 둘 것"이라고 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북한 측이 요구한 제재 해제 조치와 관련,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한 일은 국제적인 연합을 이룬 것"이라며 "그것(제재)들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결의안이지, 미국의 제재가 아니다. 국제 제재다"라고 했다. 이어 "전세계는 북한 핵무기의 존재가 어떻게 세계를 위협하는지 이해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북한이 비핵화를 선택하면) 북한 주민들에게 더 밝은 미래를 만들어줄 수 있을 것"이라며 "그게 우리가 이루고자 하는 합의"라고 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어떤 면에서 제안이 충분하지 않았는지 이해하고 있다"며 "할 일이 더 있다"고 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어 "우리 동맹국인 한국과 일본은 우리와 함께 일할 준비가 돼 있다"며 "우리가 봐야 할 것은 행동이고, 그게 우리가 기대하는 것이다. 그것(행동)이 우리가 몇 달 안에 얻기를 희망하는 것"이라고 북한의 비핵화 조치를 거듭 촉구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