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민앤지, 中 1위 앱플레이어 '텐센트 게이밍버디' 韓 출시

머니투데이
  • 강미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4.22 14:1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민앤지·텐센트, 운영·마케팅 제휴

민앤지, 中 1위 앱플레이어 '텐센트 게이밍버디' 韓 출시
중국 텐센트의 앱플레이어 서비스 ‘텐센트 게이밍 버디(Gaming Buddy)’가 국내 진출한다.

융합 IT서비스기업 민앤지는 중국 텐센트와 ‘텐센트 게이밍 버디’에 대한 국내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텐센트 게이밍 버디’는 지난해 5월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PC 구동용 스프트웨어로 출시된 이후 중국 내 앱플레이어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지키고 있다.

양 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텐센트 게이밍 버디’에 대한 국내 파트너십 뿐 아니라 향후 다양한 IT서비스에 대해 상호 우호적인 관계를 다져나가기로 했다.

민앤지는 2016년 국내 최초로 앱플레이어를 소개해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시켰다. 자사의 ‘로그인플러스’, ‘휴대폰번호도용방지서비스’ 등 많은 가입자를 유치해 온 마케팅 노하우를 활용해 국내에서 ‘텐센트 게이밍 버디’ 이용자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현철 민앤지 대표는 “최근 글로벌 게임 시장에서 앱플레이어의 파급력이 거세지고, 세계적인 게임사들이 앱플레이어를 글로벌 플랫폼으로 활용하려는 시도가 늘고 있다”며 “텐센트 게이밍 버디를 통해 국내 시장 공략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앱 데이터 조사업체 퀘스트모바일 조사에 따르면 텐센트의 각종 온라인 앱을 이용하는 중국 사용자는 98%에 이르며 이들은 온라인 사용시간의 50%를 텐센트 앱에 소요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